2018.06.05 (화)

  • -동두천 21.1℃
  • -강릉 21.6℃
  • 맑음서울 21.5℃
  • 박무대전 21.4℃
  • 대구 21.6℃
  • 울산 20.1℃
  • 박무광주 20.0℃
  • 부산 19.8℃
  • -고창 20.2℃
  • 제주 19.6℃
  • -강화 20.7℃
  • -보은 19.9℃
  • -금산 19.1℃
  • -강진군 19.4℃
  • -경주시 20.3℃
  • -거제 18.6℃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한국청소년연맹, IT서비스 전문기업 KT DS와 청소년리더 역량강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국청소년연맹과 KT DS가 4일 연맹 회의실에서 KT DS 우정민 대표와 한국청소년연맹 한기호 총재가 참석한 가운데 청소년의 IT 역량개발 및 청소년지도자 협업 교육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서 양 기관은 서로의 강점을 활용한 다양한 업무협력 및 연계에 상호 협조하기로 하였으며, 특히 KT DS는 연맹의 직원 및 교사 대상 협업교육 COALA(COllaboration All Learning Academy) 과정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IT 교육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국청소년연맹 한기호 총재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갈 청소년들이 새로운 미래가치를 만들어가는 역량을 높이고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며 “이를 위해 IT 서비스 전문기업인 KT DS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다양한 IT교육을 청소년들에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한국청소년연맹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HRD협회가 인정한 공신력 있고 검증된 협업교육 프로그램인 COALA 과정을 통해 청소년지도자의 역량강화와 더불어 효율적인 조직운영 및 활성화에도 기대하고 있다. 

한국청소년연맹 개요 

한국청소년연맹(아람단·누리단·한별단·한울회)은 학교교육과 상호보완을 통한 건전한 미래세대를 육성하기 위해 1981년 설립되어 ‘한국청소년연맹육성에관한법률(81.4.13 법률 제3434호)‘에 의해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지원을 받으며, 학교를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우리 고유의 청소년 단체이다. 현재는 전국 19개 시도, 8천여개 학교에서 29만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서울시립중랑청소년수련관을 비롯한 전국 22개의 청소년 수련시설을 운영하는 등 대한민국 최고의 청소년 사회교육 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36주년을 맞아 ‘365 Happy School! 한국청소년연맹과 함께!’라는 슬로건 아래 청소년단체 활동뿐만 아니라 각종 사회공헌활동 및 다양한 청소년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