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1 (화)

  • 흐림동두천 10.3℃
  • 구름많음강릉 14.5℃
  • 맑음서울 12.1℃
  • 맑음대전 11.9℃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2.0℃
  • 맑음광주 10.1℃
  • 맑음부산 12.8℃
  • 구름조금고창 8.6℃
  • 구름조금제주 14.5℃
  • 흐림강화 12.3℃
  • 흐림보은 5.5℃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8.8℃
  • 구름많음경주시 13.0℃
  • 흐림거제 11.2℃
기상청 제공



배너



상조업계, 다시 신발끈 조여야…무한경쟁시대 도래 지난1월24일로 상조업체 자본금 증자시한이 지나면서 상조업계가 새롭게 재편됐다.상조업계와 공정위가 머리를 맞댄 결과‘상조대란’우려는 찻잔 속 태풍으로 끝났다.공정위에 따르면 자본금15억 미만 상조업체 소비자 규모는2만2천여명으로 전체 상조 소비자540만명의0.4%에 불과하다. 상조업체 거의 대부분이15억원으로 자본금을 증자하면서 상조업계 앞에는 다시 무한경쟁시대가 도래하고 있다.이제 허약한 군소업체는 도태되고 견실한 업체만 남아 진검승부를 벌이게 됐기 때문이다. 상조업계의 고민은‘무엇으로 고객 감동을 이끌어낼 것인가’하는 점이다.이 고민은 궁극적으로‘어떤 상품을 통해 수익을 극대화할 것인가’라는 물음에 맞닿아있다. 상조업계의 첫 번째 돌파구는‘결합상품’이었다.전자제품이나 안마의자 등을 상조와 결합해서 판매하며 재미를 보았다. 특히 대명스테이션의 경우 삼성 전자제품을 결합해서 판매한 덕분에 해마다10%이상의 성장세를 보이며 순식간에 중견 상조업체로 거듭났다.이에 거의 모든 상조업체들이 결합상품을 도입하며 결합상품은 상조시장의 트렌드가 됐다. 상조의 특성상 행사가 일어나야만 매출로 잡힌다는 점을 감안해 상조업계는 웨딩과 크루즈 서비스를 도입해 매출 집행을



배너
한울내과 김상목 원장, ‘뇌짱으로 삽시다’ 출간 한울내과 김상목 원장이 “한국병 어떻게 고칠 것인가” “뇌짱기질에서 배짱기질”에 이어 “뇌짱으로 삽시다 –21세기 자아혁신의 길”을 출간했다. “뇌짱”이란 단어는 필자가 25년 전 창안해 낸 어휘로 저자는 ‘뇌짱 운동이 범국민운동으로 전개’되어 자기계발은 물론 4차산업 혁명 시대에 우리나라 발전을 견인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저자는 이 책에서 뇌짱을 통해 우리의 자부심을 구체화하고 뇌짱운 동을 의식개혁의 대안으로 제시한다. 저자가 말하는 뇌짱은 '배짱보다 한 차원 높은 자아와 자부심'을 뜻한다. 그는 뇌짱으로 우리의 의식구조를 이해하고 의식개혁의 도구로 사용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이를 통해 사회가 당면한 문제 해결의 실마리를 자아심리학이 말하는 자부심에 찾는다. 이 책에서 모두가 자아평가를 통해 자아 수준을 제대로 돌아봐야 할 때라고 강조한다. 자아능력 평가를 제대로 실시하고, 이를 기초로 참된 자아와 자부심을 증진해야 한다고 말한다. 또한 무엇보다 먼저 참되고 강한 자아와 자부심을 회복하는 게 중요하다고 언급한다. 이어 한국인의 의식구조를 성찰하고 긍정적 요소를 정리하고 자아와 자부심의 원리를 기초로 시야를 넓혀 역사와 문화인식을 돌아본다.


보람상조,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참가자 모집 보람상조는‘제5회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참가자를 모집한다고14일 밝혔다. 이번 탁구대회는 오는4월6일부터7일까지 이틀간 파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문산체육공원에서 진행된다.경기 종목은 남녀 각각 개인단식과 개인복식,단체전으로 나뉜다.대회 첫날인6일에는 전종목 개인전 및 실버부(만60세 이상)단체전이, 7일에는 전종목 복식 및 단체전이 펼쳐질 예정이다.보람할렐루야 탁구단 선수들 외에도 외국선수단 선수들도 일부 참가한다. 대회 참가 신청은 오는3월23일까지‘아이핑’홈페이지를 통해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다만2016~18년 기준 전국오픈대회 개인전 입상자는 부수를 상향해 신청해야 하며,단체전 신청 시 개인전에 필수로 참가해야 한다. 단체전에는 우승60만원,준우승40만원,동3위20만원,개인전에는 우승30만원,준우승20만원,동3위1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또한 이번 대회에서는 기존 대회에 비해 시상 범위가 확대돼 개인전과 복식8강 진출자에게도 상품을 증정하며 경쟁의 열기를 더할 전망이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탁구를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즐겁게 참가할 수 있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며“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가 대한민

수도권 제외한 지방서 문닫는 장례식장 속출…인구 감소가 주요원인 눈뜨고 일어나면 웨딩홀에서 장례식장으로 바뀌더니 이번에는 장례식장이 폐업하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3년간 폐업한 장례식장은 24곳에 이른다. 소재지는 서울·경기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이였다. ‘지방 소멸’이라는 사회적 위기가 닥쳐오면서 장례식장 또한 수익이 감소하고, 경영의 위기를 겪는 장례식장들이 문을 닫고 있는 것이다. 지방에서 수없는 사람들이 귀경 하다보니 서울·경기권은 인구 절반인 2천 5백만명이 밀집해서 모여살고 나머지 지역은 ‘공동화’되고 있다. “사람이 너무 없는데 죽을 사람이라고 있겠느냐.” 어느 장례식장 관계자의 푸념이다. 노인들이 사망하면 자식들은 노인을 위해 지방까지 내려가 상을 치르지 않는다. 자신들이 정착한 수도권에서 상을 치르는 게 편하기 때문이다. 인구가 하한선에 다다르면 일단 학교, 결혼식장, 산부인과 등이 없어진다. 뒤를 이어 장례식장도 문을 닫으면서 장례업계에 큰 화두를 던지고 있다. 그 화두는 단연 ‘살아남기’다. 지방 장례식장은 병원과 연계해 신설되면서 살아남기에 성공하고 있다. 병원에서 사망자가 발생하면 병원과 연계된 장례식장을 찾는 것이 편리하기 때문이다. 대신 병원과 연계되지 않은 전문 장례식장은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