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4 (월)

  • 흐림동두천 5.0℃
  • 흐림강릉 3.3℃
  • 구름조금서울 6.2℃
  • 흐림대전 7.0℃
  • 흐림대구 5.4℃
  • 흐림울산 5.4℃
  • 흐림광주 8.7℃
  • 흐림부산 5.9℃
  • 흐림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9.8℃
  • 흐림강화 6.1℃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6.3℃
  • 흐림강진군 7.9℃
  • 흐림경주시 4.7℃
  • 구름많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전체기사 보기

이재명 관련자 3명째 사망…변호사비 의혹 제보자

한달 전 SNS에 “절대 자살 안해”

【STV 신위철 기자】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변호사비 대납 의혹을 폭로했던 이모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이 후보와 직·간접적으로 관련된 인사들이 벌써 3번째 사망한 것이다. 12일 서울 양천경찰서에 따르면 이 씨는 전날 오후 8시 40분쯤 양천구의 한 모텔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이 씨의 가족은 최근 경찰에 이 씨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며 실종 신고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씨는 2018년 이 후보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을 맡은 변호사 A씨가 수임료 명목으로 3억 원과 주식 20억 원 어치를 수수했다며 관련 녹취록을 한 시민단체에 최초 제보한 당사자다. 숨진 이 씨는 지난달 10일 페이스북에 “이(번)생은 비록 망했지만, 저는 딸, 아들이 결혼하는 것을 볼 때까지는 절대로 자살할 생각이 없다”라고 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상에서 사람들은 이 페이스북 글을 링크하며 “자살을 안 한다고 했던 사람이 갑자기 사망한 이유가 뭐냐”라고 질문을 하고 있다. 이 씨는 지난달 21일에는 페이스북에 ‘대장동 의혹’에 연루됐던 김문기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1처장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뉴스의 캡처를 올리면서 “B도, C도 자살 안 하게 조심해라”는 글을 게재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