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30 (금)

  • 맑음동두천 -4.8℃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1.5℃
  • 연무대전 1.4℃
  • 황사대구 1.6℃
  • 황사울산 6.2℃
  • 연무광주 4.5℃
  • 황사부산 8.1℃
  • 구름조금고창 2.4℃
  • 황사제주 10.3℃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0.4℃
  • 구름조금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상조장례뉴스

전주승화원,사용기간 지난 무연고 봉안 유골 정리한다

연락두절된 봉안 유골 정리…2014년도에도 실시

전북 전주시시설관리공단은 전주승화원 실내 봉안당에 안치 중인 봉안 유골 중 사용 기간이 지난 봉안 유골을 정리한다고 23일 밝혔다.

 

유골 정리는 실내 봉안시설 안치를 원하는 민원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다. 현재 전주승화원은 포화상태로, 실내 봉안당은 220기 정도만 신규로 안치할 수 있다.

 

실내 봉안당의 안치 규모는 총 5000여 기지만 안치율이 95%에 달해 만실을 눈 앞에 두고 있다.

 

공단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사용 기간이 지난 봉안 유골 200여 기를 대상으로 기간 갱신이나 자진반환 이행을 추진 중이다.

  

200여 기에 대한 최고장을 두 차례에 걸쳐 발부했지만 여전히 150기에 대한 기간 갱신이나 유골반환 등의 조치가 이뤄지지 않아 곤혹스러운 상황이다.

 

공단은 이달 중으로 3차 최고장을 발부하고 미이행 유골에 대해 관련 법에 따라 무연고 처리할 예정이다. 무연고 처리는 집단 자연장으로 치러진다.

 

전주승화원은 지난 2014년에도 장기미계약 무연고 유골 정리를 한 바 있다.

 

당시 전주승화원은 2012년 이전에 계약기간이 만료된 장기 미계약자 무연고 유골에 대한 정리절차를 진행했다.

 

한편 사설 공원묘지도 무연고 묘지로 인해 골머리를 앓고 있다. 유족과 연락이 끊기거나 관리비를 납부하지 않은 묘를 정리하고 싶어도 뒤늦게 유족이 나타나 유골을 요구할 경우 곤란한 상황에 내몰리게 되기 때문이다.

 

화장률이 80%를 넘어 90%에 육박하고 있지만 여전히 10% 내외의 매장 수요가 있기 때문에 무연고 유골로 인한 문제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국방문화예술협회, 건군 70주년 시서화 예술인 특별 초대전 “나라사랑·군사랑 여망 담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에서 건군 70주년 시·서·화 예술인 특별 초대전이 시작됐다. ‘건군 70주년 시·서·화 예술인 특별 초대전’ 기념 행사(제5회 나라사랑·군사랑·평화사랑)가 27일 전쟁기념관 1층 기획전시실 갤러리 공간에서 송상건 국방문화예술협회 사무총장의 사회로 진행됐다. 송 사무총장은 경과보고를 통해 “국방문화예술협회는 2016년 9월 육사총동창회홍보위원회로 창립해 나라사랑 군사랑 문화예술사랑이라는 슬로건으로, 문화예술인들이 문화예술 작품을 통하여 나라사랑의 소중함과 문화예술의 자아실현이라는 목표를 위하여 활동했다”면서 “작품 전시회는 5회로 자체 소속작가들 중심으로 나라사랑 군사랑 문화예술사랑의 주제를 가지고 작품을 발표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국방문화예술협회는 내부적으로 다양한 분과 위원회 가지고 있으며 문화예술 전 분야에서 군출신 작가들과 군을 사랑하는 중견예술인들이 참여하며, 특별작품 전시회 2016년 11월 제1회 육사개교 70주년 기념 특별초대전을 시작으로 제 2회는 2017년 12월 육사사랑 특별초대전으로 개최 했으며 3회와 4회는 국회의원회관과 인천시청 각각거행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육사방문과 성남시청 호국 시화전, 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