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6 (화)

  • 맑음동두천 7.0℃
  • 구름많음강릉 11.0℃
  • 박무서울 8.7℃
  • 박무대전 6.1℃
  • 안개대구 6.7℃
  • 맑음울산 12.0℃
  • 박무광주 8.2℃
  • 맑음부산 14.5℃
  • 구름조금고창 5.3℃
  • 박무제주 14.5℃
  • 구름많음강화 8.8℃
  • 구름많음보은 3.1℃
  • 흐림금산 3.1℃
  • 맑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7.6℃
  • 구름조금거제 11.5℃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과기정통부, 국내 빅데이터 이력관리·클라우드 환경 빅데이터 적용 기술 ITU 국제표준 채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전파연구원(원장 전영만)이 10월 22일부터 11월 2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ITU-T* SG13**/WP2(클라우드 컴퓨팅 및 빅데이터) 국제회의에서 한국 주도로 개발한 빅데이터 이력관리 및 클라우드 환경에서 빅데이터 적용기술 권고안 2건이 국제 표준으로 최종 채택되었다고 밝혔다. 

* ITU-T(국제전기통신연합 전기통신표준화부문) : 전화·인터넷 등 네트워크와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관련 정보통신기술 및 활용, 요금 정산 등 분야의 국제 표준 권고를 제정하는 정부간 국제기구 

** 연구그룹 SG13 : 네트워크 품질 및 신뢰성, 클라우드컴퓨팅 및 빅데이터 등 미래 네트워크 관련 ITU-T 권고 표준의 제·개정 활동을 수행 

이번 회의에서 채택된 빅데이터 이력 관리 표준(Y.3602*)은 자료의 출처와 변경 이력, 사용된 분석 기법 등을 저장, 관리하는데 적용되어 자료의 신뢰성을 높이고 일반인들도 저장된 자료 분석 기법을 사용하여 쉽게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 ITU-T Y.3602 : 빅데이터 - 데이터 프로비넌스 요구사항(에디터 : ETRI 하수욱 박사) 

또한 이 표준기술은 서로 다른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 간의 협업을 가능하게 하고, 분석 절차의 자동화와 자료 감리 및 저작권 보호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된다.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빅데이터 적용 기술 표준(Y.3519*)은 2015년도에 우리나라 주도로 개발하였던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빅데이터 요구사항 및 기능에 관한 표준(ITU-T Y.3600)을 바탕으로, 클라우드 기반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를 제공할 때 필요한 기능의 구조를 상세하게 제공하고 있다. 

* ITU-T Y.3519: 클라우드 컴퓨팅 - 빅데이터 서비스 기능 구조(에디터 : ETRI 인민교 책임) 

클라우드 사업자가 기존의 클라우드 서비스 플랫폼 위에서 새로운 빅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할 때 이 표준기술을 활용하여 필요한 기능들을 쉽게 확인하여 개발에 활용할 수 있다. 

이번 표준 기술들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착수 단계에서부터 개발을 주도하였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표준연구본부 김형준 본부장은 “빅데이터 보급 및 확산을 위한 노력에 발맞추어 국민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빅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표준 개발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국립전파연구원 국제협력팀 정삼영 팀장은 “다양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 대해 신뢰성을 제공하고, 상호 호환 가능한 클라우드 기반 빅데이터 서비스 제공을 위한 초석이 마련되었다”며 “이번 회의 성과를 바탕으로 후속 표준화 작업을 위해 국내 산학연 전문가들과 함께 적극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북라이프, ‘어른에게도 어른이 필요하다’ 출간… “어른인 척 말고 진짜 느낌 좋은 어른으로 살아가기” 북라이프가 ‘단어의 배신’, ‘번역가 모모 씨의 일일’을 통해 번역가의 세상을 보여줬던 박산호 번역가의 에세이 ‘어른에게도 어른이 필요하다’를 출간했다고 23일 밝혔다.통역가를 꿈꾸다 읽고 쓰는 게 좋아 번역가가 된 후 16년 넘게 번역을 하고 있는 저자는 어느덧 사회적으로 중견의 자리에 서고 누군가를 이끌어야 하는 위치에 가까워졌다. 막연하게 이쯤 되면 인생이 더 선명해졌을 것 같지만 여전히 알 수 없고 아득한 일들이 많지만 불안과 모호함이 전부였던 20대를 지나 한 살 한 살 나이를 먹으니 좀 더 나아진 것들도 있다. 늘 불친절할 것만 같던 세상도 이제는 좀 더 다정해지고 그 나이에 걸맞은 ‘맛’도 조금씩 찾아가게 되었다.저자는 인생의 중반을 넘어가는 시기에 서 있지만 자신이 진짜 어른이 되어 가고 있는지, 자각도 자격도 없는 것 같다고 말한다. 하지만 인생의 고비마다 자신을 이끌어줬던 마음들을 잊지 않고 책에 담아 ‘어쩌다 어른’으로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작지만 다정한 응원으로 돌려주고 있다. 또한 어떤 어른으로 살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자신만의 해답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전한다.책에서 말하는 ‘어른’이란 물리적으로 나이가 많은 존재이기도 하지만 때론 뒤통수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