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맑음동두천 -0.1℃
  • 구름많음강릉 2.6℃
  • 구름조금서울 1.8℃
  • 박무대전 3.5℃
  • 흐림대구 4.7℃
  • 흐림울산 5.1℃
  • 박무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5.3℃
  • 구름조금고창 0.2℃
  • 구름조금제주 7.2℃
  • 맑음강화 2.1℃
  • 흐림보은 1.6℃
  • 흐림금산 2.5℃
  • 맑음강진군 1.6℃
  • 구름많음경주시 4.3℃
  • 흐림거제 6.6℃
기상청 제공

SJ news

아산상조 영업 마비…서울시 “이번주 고발”

경영진 연락 두절…직권말소·등록취소 가능성

“아산상조 회원인데 회사에서 전화를 안 받고, 해약도 안 돼요. 이게 어찌된 건가요.”
 
아산상조 회원들이 패닉에 빠졌다. 아산상조는 12일 현재 사실상 영업 마비 상태다.
 
아산상조에 연락을 취하면 “안녕하세요, 아산상조 입니다. 현재 환급 및 해지문의는 사정상 불가하며, 긴급 콜센터 행사업무만 의전업체에 위탁하여 처리 중입니다. 현재 정상화를 위해 노력 중이며, 회원 여러분께 심려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는 기계음만 흘러 나온다.
 
서울시에 따르면 아산상조 경영진은 연락두절 상태다. 사실상 잠적상태라 서울시도 골머리를 앓고 있다. 사정을 뒤늦게 접한 회원들의 민원도 빗발치고 있다.
 
아산상조는 지난해 회계감사보고서를 공정위에 제출했지만 외부 감사인으로부터 ‘의견거절’을 당해 상조업체 순위에서 제외되는 수모를 겪기도 했다.
 
서울시는 회계감사 의견거절을 당한 아산상조를 조사하다 경영진과 연락이 두절됐다. 서울시는 직권말소나 등록취소 등을 포함하는 행정처분을 고려하고 있다.
 
 
서울시 상조분야 담당자는 “아산상조와 연락이 안 되고 있는데 직원들이 퇴사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행정처분을 바로 진행할 수 있는 건 아니고 아산상조에 사전통지나 청문 등을 거쳐야 한다”고 말했다.
 
행정절차법에 따라 행정기관이 업체의 직권말소나 등록취소 절차를 밟으려면 사전통지나 경영진 청문 등을 거쳐야 한다.
 
서울시는 이르면 이번주에 해약금 미지급, 행사 미진행 등을 이유로 아산상조를 고발할 예정이다.
 
서울시의 행정처리에 최대 3개월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서울시는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직권말소나 등록취소 등 행정처분이 이뤄지면 서울시는 관련 내용을 공정위에 통보한다.
 
공정위 할부거래과 관계자는 “서울시에서 행정처분이 내려지면 관련 내용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공정위 사업자정보공개에 따르면 아산상조의 총 선수금은 120억여 원이며, 그 중 50%인 60억여 원이 신한은행 가락금융센터에 예치되어있다.

문화

더보기
알라딘, 한국방송통신대학교 1학기 교재 판매 개시 알라딘 인터넷서점은 25일 한국방송통신대학교(이하 방송대) 2020년 1학기 교재의 온라인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알라딘은 기존 방송대 출판문화원 홈페이지에서만 구매가 가능했던 방송대 수업용 교재를 학생들이 좀 더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온라인 판매를 시작하고, 구매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방송대 학생들은 알라딘에서 수업용 교재를 단 1권만 구매해도 유선 노트를 받을 수 있으며 구매 금액대별로 에코백, 머그, 다이어리, 파우치 등 다양한 증정품을 선택해 받을 수 있다. 또한 개강일 투표, 응원 댓글 이벤트 등을 통해 적립금을 받아 구매 시 사용할 수도 있다.알라딘 대학교재 담당 MD 김채희 과장은 “최근 코로나 19의 여파로, 각 대학에서는 학교에 출석하지 못하는 내외국인 학생에게 한국방송통신대학교의 온라인 강의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하는 등의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한다. 온라인 강의 콘텐츠의 이용이 활발해짐에 따라, 온라인을 통한 교재 판매량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현재 판매 중인 방송대 교재는 총 660종이며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알라딘 인터넷 서점 홈페이지에서 ‘방송대’, ‘방송통신대’ 등의 키워드 검색 후 구매할 수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