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6 (화)

  • 구름조금동두천 19.9℃
  • 구름조금강릉 22.7℃
  • 박무서울 20.4℃
  • 구름많음대전 20.1℃
  • 맑음대구 21.6℃
  • 맑음울산 22.9℃
  • 맑음광주 19.9℃
  • 맑음부산 23.2℃
  • 흐림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2.2℃
  • 구름조금강화 19.8℃
  • 구름많음보은 17.5℃
  • 흐림금산 17.3℃
  • 구름조금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SJ news

4·16 추모공원…2022년 안산 화랑유원지에 조성한다

세월호 참사 8년만에 조성…찬반 논란 거세질 듯

4·16 세월호 추모공원이 2022년 경기 안산시 화랑유원지에 들어섰다. 세월호 참사가 일어난지 8년 만이다.
 
화랑유원지는 세월호 참사 당시 분향소가 마련됐던 곳이다. 좋은라이프가 당시 분향소를 마련하고 운영해 조문하는 국민들을 위로한 바 있다.
 
경기 안산시는 지난 2일 국무조정실 ‘4·16세월호참사 피해자 지원 및 희생자 추모위원회’로부터 ‘안산시 추모 시설 건립 계획’이 심의 의결됐다는 내용을 전달받았다고 3일 밝혔다.
 
안산시 추모 시설은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한 것으로 가칭 4·16 생명안전공원이라는 이름으로 지어진다.
 
시는 내년까지 디자인 공모 및 실시설계를 마치고, 2021년 착공, 2022년까지 조성한다.
 
추모공원 조성 예산을 놓고 그간 안산시는 중앙정부와 갈등을 빚어왔다.
 


▲416 생명안전공원 조성 예시도
 
윤화섭 안산시장은 올해 2월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설명회에서 ‘추모공원 조성사업에 범정부적으로 나서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대해 정부는 “윤 시장 취임 전에 안산시와 해당 사업을 ‘지방자치단체 자본보조 사업’ 방식으로 조율됐다”며 난색을 표했다.
 
다만 시가 추모시설 부지를 요청한 정부의 제안을 수락하고, 정부도 공원 조성 예산 208억원, 경기도가 예산 40억원을 지원하는 것으로 약속 받았다.
 
총선이 7개월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확정된 추모공원이 예정대로 지어질 수 있을지 조금 더 지켜봐야할 것으로 보인다.
 
안산시 내에서도 찬반이 엇갈리기 때문이다.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는 것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납골당만은 절대 안된다’는 입장을 유지하는 시민단체도 있기 때문이다.
  
일단 시는 추모공원을 예정대로 건립하겠다는 입장이다. 윤 시장은 “화랑유원지 내 건립을 둘러싼 일부 반대 여론이 있지만 생명과 안전의 중요성을 되새길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문화

더보기
레스토랑과 넥타이 박물관 겸한 ‘누브티스’ 인기 “레스토랑이야, 넥타이 박물관이야?” 누브티스(관장 이경순)를 처음 방문한 사람들은 조금 의아해한다. 음식을 판매하는 걸 보면 분명 레스토랑인데, 누브티스 내부에는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많은 넥타이와 넥타이 그림이 전시되어 있다. 누브티스는 레스토랑이면서 넥타이 박물관 역할도 겸하고 있다. 또한 누브티스(불어와 그리스어 합성어로 '새로운 것을 항상 구상하는'의 뜻)는 아예 “맛진 부엌”을 빌려준다며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자고 독려하고 나섰다. 오는 18일 오후 4시부터 10시까지 실제로 누브티스를 빌려 요리를 하고 같이 맛볼 수 있는 이벤트가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음식을 소개하고 한입 시식 후 심사를 하는 식으로 진행된다. 시상은 반야심경 스카프, 크리스찬 넥타이, 에스더 학생의 스카프, 히딩크 넥타이 등 다양한 상품이 주어진다. 여기서 단연 눈에 띄는 히딩크 넥타이. 이경순 관장은 2002년 월드컵 당시 4강 신화를 이룬 거스 히딩크 감독의 넥타이를 직접 디자인 했다. 히딩크 감독의 목을 감싸고 있던 태극 문양의 넥타이는 국민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고, 경기를 승리로 이끈 행운의 넥타이로 불리기도 했다. 히딩크 넥타이는 얼마나 인기가 있었던지 이 넥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