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9 (금)

  • 맑음동두천 -4.7℃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3.3℃
  • 박무대전 -1.6℃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4.1℃
  • 맑음광주 2.7℃
  • 맑음부산 6.1℃
  • 맑음고창 2.5℃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4.2℃
  • 흐림금산 -3.0℃
  • 맑음강진군 3.7℃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산업통상자원부,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 마련

이낙연 국무총리는 11월 28일(목)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제95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세종↔서울 영상회의)를 주재했다.

이날 회의에서 정부는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을 심의·확정했다.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산업부)

정부는 올겨울 국민들이 따뜻하고 깨끗한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은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을 마련했다.

1. 전력수급 전망

전력수요 전망: 올겨울 최대 전력수요는 기준전망 8860만kW 내외, 혹한 가정 시 9180만kW 내외로 예상된다.

전력공급 전망: 피크 시기 공급능력은 역대 최대규모인 1억385만kW, 예비력은 1135만kW 이상으로 전망되며 별도로 762∼951만kW의 추가 예비 자원도 확보하여 안정적으로 전력수급을 관리해나갈 예정이다.

2. 미세먼지 고농도시기 석탄발전 감축 방안

감축 방안: 11월 1일 논의한 정부 합동 ‘미세먼지 고농도시기 대응 특별대책’을 이행하기 위해 안정적인 전력수급 유지를 전제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석탄발전 감축을 최대한 추진할 것이다.

우선 겨울철 최초로 석탄발전기 8∼15기를 가동 정지하고 나머지 석탄발전기는 잔여 예비력 범위 내에서 최대한 상한 제약(80% 출력)을 시행한다.

특히 야외활동이 많은 주말에는 가동정지 이외 운영 중인 모든 석탄 발전기에 대해서 상한 제약을 시행할 계획이다.

기대효과: 상기 계획을 추진할 경우 3개월간 석탄발전기 9∼16기를 실질적으로 가동 정지하는 효과(주말 20∼25기)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또한 미세먼지 배출량 2352톤을 줄이는 효과(전년 동기 5320톤 대비 미세먼지 배출량의 44% 감축)도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

3. 전력수급 대책

대책기간 운영: 정부는 올해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9일까지를 ‘전력수급 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대책 기간 동안 전력거래소·한전·발전사 등과 공동으로 수급 대책 상황실을 설치하여 철저히 점검·관리해 나갈 것이다.

예비력 수준에 따라 단계별로 762∼951만kW의 추가 예비자원도 적기 투입하여 전력수급에 차질이 없도록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수요관리: 올해는 예년보다 한층 강화된 에너지 수요관리방안을 시행한다.

우선 적정 난방온도가 준수될 수 있도록 공공건물은 물론 에너지 다소비 건물에 대해서도 집중적으로 점검 및 계도한다.

아울러 전력피크가 예상되는 기간(1월 4주)에는 전국 광역지자체의 주요 상권을 대상으로 개문 난방 영업 단속과 불필요한 조명 사용에 대한 소등 권고 등 보다 강화된 에너지 절약 조치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12월 5일 시민단체와 함께하는 대국민 홍보 절전캠페인을 시작으로 수요관리가 생활화될 수 있도록 적극 유도할 것이다.

설비점검: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주요 송배전 설비 및 발전기를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하여 전력 설비 안전점검·관리를 지속 추진한다.

사회적 배려 계층 지원: 올해 겨울부터 한부모 및 소년소녀가정세대 5만4000가구에 대해 에너지 바우처를 신규로 지원하는 등 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할 것이다.

아울러 겨울철 전기·가스·열 요금 할인(2019년 약 490만가구, 7189억원)을 지속 시행하고 요금 체납 시 공급중단도 유예할 계획이다.

정부는 올 겨울철 국민들이 안심하고 전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전력수급 관리에 만전을 다할 것이다.

서울문화재단, ‘멀티탭: 감각을 연결하기’ 전시 개최 “감각이 다른 우리, 만날 수 있을까?”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은 장애·비장애 예술가가 서로 다른 언어와 감각을 교류하는 과정을 담은 전시 <멀티탭: 감각을 연결하기>를 11월 6일(수)부터 10일(일)까지 JCC아트센터(종로구 창경궁로)에서 개최한다. 국내에서 유일한 장애예술가 창작공간인 ‘잠실창작스튜디오’와 서울시의 대표적인 시각예술 레지던시인 금천예술공장, 신당창작아케이드에서 총 7명의 예술가들이 5개월간 진행해온 공동창작 워크숍의 결과물을 한자리에 선보인다. 전시명에 담긴 ‘멀티탭’은 하나의 콘센트에서 동시에 다양한 전기기구를 연결해 사용하는 제품을 의미한다. 이번 공동창작워크숍 전시는 전기신호와 같은 ‘예술적 영감’을 표현하는 예술가의 다양한 감각과 작업방식을 ‘멀티탭’처럼 연결해주고 공감하는 창작과정을 담았다. 참여 작가는 각각 ‘병풍풍경’과 ‘Happy Hour’란 두 팀으로 나뉘어 작업을 진행했다. ‘병풍풍경’팀은 △신이피(금천예술공장, 영상/설치) △최일준(신당창작아케이드, 금속조형) △홍세진(잠실창작스튜디오, 회화) 등 총 3명이 참여했다. 홍세진 작가의 <병풍과 풍경>이라는 작품에서 영감을 얻은 이 팀은 ‘병풍’과 ‘풍경’에 대해 작가가 의도했던 시선


보람상조,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참가자 모집 보람상조는‘제5회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참가자를 모집한다고14일 밝혔다. 이번 탁구대회는 오는4월6일부터7일까지 이틀간 파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문산체육공원에서 진행된다.경기 종목은 남녀 각각 개인단식과 개인복식,단체전으로 나뉜다.대회 첫날인6일에는 전종목 개인전 및 실버부(만60세 이상)단체전이, 7일에는 전종목 복식 및 단체전이 펼쳐질 예정이다.보람할렐루야 탁구단 선수들 외에도 외국선수단 선수들도 일부 참가한다. 대회 참가 신청은 오는3월23일까지‘아이핑’홈페이지를 통해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다만2016~18년 기준 전국오픈대회 개인전 입상자는 부수를 상향해 신청해야 하며,단체전 신청 시 개인전에 필수로 참가해야 한다. 단체전에는 우승60만원,준우승40만원,동3위20만원,개인전에는 우승30만원,준우승20만원,동3위1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또한 이번 대회에서는 기존 대회에 비해 시상 범위가 확대돼 개인전과 복식8강 진출자에게도 상품을 증정하며 경쟁의 열기를 더할 전망이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탁구를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즐겁게 참가할 수 있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며“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가 대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