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 흐림동두천 6.4℃
  • 맑음강릉 12.6℃
  • 맑음서울 9.7℃
  • 맑음대전 10.4℃
  • 구름조금대구 8.7℃
  • 구름조금울산 11.9℃
  • 구름많음광주 12.2℃
  • 구름많음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9.9℃
  • 구름조금제주 16.8℃
  • 맑음강화 11.5℃
  • 흐림보은 6.2℃
  • 흐림금산 7.8℃
  • 맑음강진군 10.4℃
  • 흐림경주시 7.3℃
  • 구름많음거제 14.1℃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EU ‘2019 유기농 식품 및 음료 전시상담회’ 11월 개최

국내에 친환경 건강식에 대한 선호가 지속되는 가운데, 1인 가구 증가와 바쁜 현대인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반조리 식품, 가공 식품 선호 경향도 높아지고 있다. 이에 EU(유럽연합)의 유기농 가공식품 및 음료를 한 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는 EU 게이트웨이 ‘유기농 식품 및 음료 전시상담회’가 서울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11월 19-20일 양일간 서울 COEX 인터컨티넨탈호텔 하모니볼룸에서 개최된다. 세계에서 가장 엄격한 유기농 인증 중의 하나인 유럽연합의 유기농 인증 로고(그린 리프)를 획득한 50여개 식품 및 음료 강소기업이 참가해 제품을 전시하고 국내업체와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할 방침이다.

주한EU대표부에 따르면, 이번 전시상담회에는 가공 과일 및 채소, 베이커리, 소스 드레싱 및 조미료, 식물성 오일, 스낵, 스프레드, 유제품, 와인 및 주류, 차, 커피, 주스 등 식음료의 다양한 분야에 걸쳐 EU에서 생산된 유기농 가공 식품이 대거 선보인다. 인체에 해로운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고 친환경적인 재배 방식을 통해 생산되었으며 공정무역을 통해 거래되어 믿을 수 있는 제품들로 유럽 뿐 아니라 미국, 아시아 등지에도 활발하게 수출되고 있는 제품들이 많다.

이중에는 바쁜 직장인들이나 학생 등을 위한 간편한 아침 건강식으로 섭취할 수 있는 식물성 기반의 제품이 주목된다. 계란 하나와 맞먹는 단백질을 함유한 귀리 및 베리 첨가 음료, 치아, 대마, 카카오 등의 수퍼푸드 재료와 함께 아몬드, 메밀 및 과일 파우더를 섞은 아침 대용식, 특허받은 공정기술로 단백질 함량은 높이고 지방 함량은 줄인 아몬드 음료 등이 대표적이다. 밀가루나 유제품, 동물성 지방 등 특정 성분에 민감한 이들을 위해 달걀이나 우유 등 동물성 원료를 첨가 하지 않은 쿠키와 크래커, 견과류로 만든 치즈, 빵 등 글루텐 프리, 비건 제품과 함께 국제 치즈 어워드 및 와인 어워드 수상 제품도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국내에는 아직 생소한 자작나무수액을 민트, 레몬, 생강 등 다양한 맛과 결합한 천연 유기농 자작나무워터, 설탕보다 최대 200배 더 단맛을 내는 순수스테비아, 화장품 및 의약품 산업에 적용 가능한 이색 제품도 소개된다.
 
이번 유기농 식품 및 음료 전시상담회는 한국과 유럽 기업의 상호 비즈니스 협력 촉진을 위한 EU게이트웨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이전에 참가했던 업체 외에 최근 유럽에서 인기 있는 유기농 식음료 기업이 새롭게 참여해 유럽의 중소기업이 제공하는 유기농 가공 식품 트렌드를 한 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또한 공정무역을 통해 거래하는 많은 업체들의 참여로 윤리적 소비를 원하는 구매자들의 욕구 또한 만족시킬 전망이다.

이번 전시상담회를 통해 1:1 비즈니스 상담을 희망하는 업체는 전시회 홈페이지(www.eu-gateway.kr/organicfood)를 통해 등록하면 된다.

묘지도 사람하기 나름?...추모공원으로 대변신은 무죄 지난 추석 때 어머니의 묘를 찾은 A씨(59, 서울)는 깜짝 놀랐다. 성묘 차 추모공원을 찾았는데 예전의 ‘공동묘지’ 분위기와는 확연히 다르게 보였기 때문이다.어머니를 모셨던 10여년 전만 하더라도 사람들이 무서워하고, 꺼려하던 공동묘지가 추모공원으로 변모하면서 사람들에게 한층 친숙해졌다.‘공동묘지’라고 하면 일단 공포 이야기의 소재로 다뤄질 정도로 기피 대상이었다. 밤이면 죽은 자들이 돌아다닌다는 풍문까지 겹쳐 사람들이 두려워했다.하지만 시대가 변하면서 매장보다는 화장, 그리고 자연장을 택하면서 공동묘지는 주민들과 함께 하는 추모공원으로 진화하고 있다.추모공원에는 자연장을 마련해 디자인이 대폭 개선되는 경우가 많다.기존의 매장 방식으로는 봉분을 쌓아 누가 봐도 ‘묘지’ 느낌이 강했지만 자연장으로 탈바꿈하면서 기존의 숲과 다를 바가 없다.명패가 있어 추모객들이 삼삼오오 찾아와 시간을 보내다 간다. 추모와 관계가 없는 지역주민들까지 산책을 하는 등 호응을 얻고 있다.지자체에서 운영하는 공설 자연장지는 사용료도 저렴하다. 또한 추모공원 입구에 카페도 설치하고 멋들어진 디자인으로 만들어져 사람들의 이목을 잡아 끈다.일부 추모공원에서는 음악회까지 개최하며 추모객과


보람상조,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참가자 모집 보람상조는‘제5회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참가자를 모집한다고14일 밝혔다. 이번 탁구대회는 오는4월6일부터7일까지 이틀간 파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문산체육공원에서 진행된다.경기 종목은 남녀 각각 개인단식과 개인복식,단체전으로 나뉜다.대회 첫날인6일에는 전종목 개인전 및 실버부(만60세 이상)단체전이, 7일에는 전종목 복식 및 단체전이 펼쳐질 예정이다.보람할렐루야 탁구단 선수들 외에도 외국선수단 선수들도 일부 참가한다. 대회 참가 신청은 오는3월23일까지‘아이핑’홈페이지를 통해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다만2016~18년 기준 전국오픈대회 개인전 입상자는 부수를 상향해 신청해야 하며,단체전 신청 시 개인전에 필수로 참가해야 한다. 단체전에는 우승60만원,준우승40만원,동3위20만원,개인전에는 우승30만원,준우승20만원,동3위1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또한 이번 대회에서는 기존 대회에 비해 시상 범위가 확대돼 개인전과 복식8강 진출자에게도 상품을 증정하며 경쟁의 열기를 더할 전망이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탁구를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즐겁게 참가할 수 있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며“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가 대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