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8 (금)

  •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19.4℃
  • 서울 19.8℃
  • 흐림대전 22.0℃
  • 흐림대구 24.2℃
  • 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5.4℃
  • 흐림부산 25.2℃
  • 흐림고창 21.7℃
  • 구름조금제주 27.3℃
  • 흐림강화 20.1℃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로컬라이즈 군산, 로컬 창업가 26개 팀과 협업해 크라우드 펀딩 오픈

URL복사
군산 영화동을 거점으로 사회혁신 창업가를 육성하는 ‘로컬라이즈 군산(운영사 언더독스)’이 로컬 창업가와 협업해 크라우드 펀딩 기획전을 선보인다.

로컬라이즈 군산은 군산을 기반으로 다양한 로컬 창업과 혁신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를 활성화하는 프로젝트다. 2019년을 시작으로 군산 원도심 기반으로 활동할 창업가를 선발해 육성했으며 2020년에는 창업 팀의 제품 및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했다. 2021년에는 26개 창업팀과 함께 군산을 주제로 크라우드 펀딩 기획전을 연다.

기획전에 대해 로컬라이즈 군산 이슬기 프로젝트 디렉터는 “이번 기획전을 통해 더 멀리 군산을 알리고, 군산 안팎의 다양한 사람들과 함께 새롭고 재밌는 경험을 만들고자 했다. 로컬라이즈 군산의 창업팀과 지역의 소상공인, 그리고 강릉의 창업팀이 머리를 맞대 고민한 만큼 군산이 가진 매력이 더 많이 알려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취지를 밝혔다.

9월 14일까지 진행되는 군산 기획전은 ‘영화로운 군산에서’라는 이름으로, 총 8개의 프로젝트가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 ‘텀블벅’에서 오픈한다. 군산 원도심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 굿즈부터 △동화책 △산책길 큐레이션 △사진 전시 등이 소개된다. 또한 △체질에 맞게 직접 조합한 블랜딩 티 △캡슐 형태의 티와 같이 새로운 방식으로 차를 즐기는 방법을 안내한다. △군산의 문화를 다양한 방식으로 이어오는 사람들의 이야기가 담은 매거진도 선보인다.

기획전에 참여하는 펀딩 프로젝트는 아래와 같다.

△군산 월명동에 사는 고양이 ‘오랜 달, 달덩이’(월명스튜디오)
△내 체질에 맞게 만들어 마시는 ‘DIY TEA키트’(블루머스타드스튜디오)
△군산 여행의 추억을 담은, 군산 도자기 마그넷(꼬막공방)
△커피 대신 캡슐로 즐기는 티(TEA) 캡슐 ‘여유 한 잔’(쑥쑥마켓)
△진짜 군산 이야기! 로컬 매거진 ‘군산, 온’ 두번째 이야기(로컬라이즈 군산)
△군산 원도심 아카이빙 사진전 ‘길이, 밝은’(piecesofvillage)
△김김김김 : 군산섬김의 따뜻하고 소소한 네 가지 김 이야기(군산섬김)
△만보 01: 군산 원도심 산책 안내서(벤치앤프레스)

로컬라이즈 군산은 앞으로도 창업가가 안정적인 비즈니스를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해나갈 예정이다. 다가오는 10월에는 군산 시민들과 함께 로컬라이즈 군산 창업팀이 군산에서 3년간 만들어 온 제품과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행사가 예정됐다. 이번 텀블벅 군산 기획전 프로젝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텀블벅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화

더보기
한국문화원연합회, ‘지방문화원 지역문화자원 아카이브 구축 매뉴얼’ 발간 한국문화원연합회(회장 김태웅)는 ‘지방문화원 지역문화자원 아카이브 구축 매뉴얼’(이하 지역아카이브 구축 매뉴얼)을 발간했다고 30일 밝혔다.2021년 한국 사회는 인구 절벽과 초고령화 가속화로 지역 소멸 위기에 직면해 있다. 지역 소멸은 문화 영역에 어떤 위협을 가져올까.지역 문화는 지역 주민의 생활양식을 기반으로 한다. 지역이 소멸되면 지역 주민 고유의 삶의 방식으로써 전해져오던 문화 정체성과 유무형의 지역 문화 자산이 동시에 소실되고 만다. 최근 지역 문화 자원의 체계적 관리·활용 필요성이 늘어나는 이유다.지방문화원은 지방자치단체가 지역에 관심을 두기 시작한 2000년대 이전부터 지역 고유의 향토사와 향토 문화에 집중해왔다.지역학 총서를 발간하고, 지역학 강좌를 진행하는 등 지방문화원은 지역 내에서 지역 문화 자원을 발굴·수집·보전·계승하는 역할을 수행해왔다. 지역민의 생활 문화 활동의 구심점으로 지역 문화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도 지방문화원의 역할이다.한국문화원연합회 담당자는 지역아카이브 구축 매뉴얼 발간 배경에 대해 “지방문화원이 지역 문화 자원을 활용한 아카이빙 사업을 착수할 때 겪는 시행착오를 줄여보고자 기획됐다”며 “지방문화원뿐만 아니라 아카이브


연예 · 스포츠

더보기
아직 어린 정동원에게 잔인한 언론매체들 2020년 초에 정동원 할아버지(왼쪽)와 아버지 그리고 동생과 함께 정동원 음악실에서 3대가 흥겨운 가족 공연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정동원 군 팬카페. 언론들이 정동원 일부 팬들의 일탈에 대해 무자비하게 폭로성, 과장성, 미확인 허위기사들을 쏟아내고 있다. 심지어 메이저 언론들과 방송들까지도 무슨 엄청난 사건이 터진것처럼 자극적이고 공격적인 제목을 달고 앞다퉈 보도를 하고 있다. 이는 정동원과 가족들 그리고 정동원을 돕는 스탭들에 대한 명백한 인격살인이나 다름없다. 사실관계를 따져보고 직접 관련자들을 만나 확인취재를 통한 기사가 아니라 정동원의 유명세를 앞세워 모든 언론 매체들이 가십거리 형태의 보도를 통해 어린 정동원 망신주기로 작정한것 같다. 사건내용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분명이 별것도 아니라는것을 언론들도 너무 잘 알고 있다. 그럼에도 '정동원 팬카페 후원금 논란'이라는 비슷한 제목으로 팬들과 국민들을 이간질 시키고 있다. 대다수 정동원 카페 회원들은 이번 사태에 대해 무관심하거나 문제를 제기한 일부 팬들의 일탈행위로 보고있다. 정동원 팬들은 누구인가. 아직 어린 동원이의 재능과 가수로서 앞으로 크게 성장할 잠재력을 키워주고 응원하고 함께하는 순수한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