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1 (일)

  • 흐림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33.5℃
  • 흐림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32.6℃
  • 흐림광주 31.2℃
  • 구름조금부산 31.4℃
  • 흐림고창 30.4℃
  • 흐림제주 30.4℃
  • 흐림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1.6℃
  • 흐림강진군 31.1℃
  • 구름많음경주시 33.0℃
  • 구름많음거제 29.8℃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정세균, 이낙연과 단일화 한다?…“전혀 생각없어”

“주제넘은 말”…강하게 반발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30일 이낙연 전 대표 측 인사가 단일화를 거론한 데 대해 “단일화 생각이 전혀 없다”고 일축하고 나섰다. 정 전 총리는 이날 KBS라디오에 출연해 “아주 부적절한 말씀을 했다”면서 “조금 지나치게 이야기하면 주제넘은 말을 한 것 같다”며 여과없이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 전 대표 캠프의 양기대 김철민 의원이 지난 27일 전북도의회를 찾이 이 전 대표와 정 전 총리의 단일화에 대해 “국민이나 지지자들이 결정할 수 있는 상황이 올 것”이라고 말한 데 대해 정면으로 반박한 것이다. 정 전 총리의 지지율은 일부 여론조사 결과 5%대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지만 대선 경선이 시작된 이후에도 뚜렷한 상승세를 보이지 못하고 있다. 또한 일부 여론조사에서는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에게까지 뒤지는 것으로 나타나 체면을 구기기도 했다. 정치권에서는 정 전 총리만의 특유의 색깔이 없다는 점을 약점으로 꼽고 있다. ‘정세균 하면 ㅇㅇ’라고 떠오르는 캐치프레이즈나 트레이드 마크가 있어야 하는데 고유한 브랜딩이 되지 않았다는 이야기다. 정 전 총리가 이 전 대표와 이미지가 겹치는 점도 부담이다. 둘다 국무총리 출신에 호남 출신이라는 점에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