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7.9℃
  • 서울 26.1℃
  • 흐림대전 29.8℃
  • 흐림대구 32.2℃
  • 흐림울산 31.1℃
  • 흐림광주 31.0℃
  • 흐림부산 29.7℃
  • 흐림고창 30.3℃
  • 구름많음제주 34.0℃
  • 흐림강화 24.7℃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9.4℃
  • 흐림강진군 31.3℃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정치

휴가중인 尹, 펠로시와 통화만 한다

공항 영접인사 없어 “외교 결례” 지적도…국회 “사전협의 했다”


【STV 박상용 기자】윤석열 대통령이 방한 중인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 회동하지 않고 전화 통화만 하기로 했다.

만난다는 예측과 안 만난다는 대통령실의 입장이 겹쳐 각종 설(說)이 난무했지만 윤 대통령은 결국 전화 통화만 하는 것으로 정리했다.

여름휴가 중인 윤 대통령은 방한 중인 펠로시 의장과 4일 오후 전화 통화를 하기로 했다.

윤 대통령의 휴가 일정으로 만나지 않는 것은 양측이 양해됐던 사안이라고 대통령실 관계자는 설명했다.

하지만 동맹국의 하원의장이 방한하였으니 환영의 의사를 표하기 위해 전화 통화를 한다는 것이다.

정치권에서는 윤 대통령이 펠로시 의장을 만날 것이라는 예측과 함께 ‘만나야 한다’는 주장이 쏟아졌다.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은 CBS라디오와 인터뷰에서 “미 권력 서열 3위인 하원 의장이 왔는데 대통령이 안 만난다는 것은 얘기가 안 된다”면서 반드시 만날 것으로 내다봤다.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도 페이스북을 통해 “동맹국 미국의 의회 1인자가 방한했는데 대통령이 만나지 않는다는 건 이해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윤 대통령과 펠로시 의장의 만남과 별개로 펠로시 의장의 공항 영접 과정에서 외교적 결례를 범했다는 지적도 나온다.

전날(3일) 펠로시 의장이 경기도 오산 공군기자에 도착했을 때 우리 정부나 국회 측 관계자는 현장에 나오지 않았다.

TV조선은 주한 미국대사관 관계자를 인용해 “펠로시 의장은 한국 측 의전 관계자가 아무도 안 나온 것에 대해 매우 불쾌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4일 페이스북에 “공항 도착 시 한국 국회에서 아무도 의전을 나가지 않았다고 한다”며 “국회의장은 이 심각한 결례에 대해 펠로시 의장에게 사과해야 할 것”이라고 국회를 성토했다.

하지만 국회 측에서는 미국 측과 국회가 사전 실무협의를 거쳐 의전을 나가지 않기로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국회 관계자는 “‘불쾌해했다’는 보도가 왜 나온 것인지 의문이다”라고 의아해했다.


문화

더보기
한반도 최초 ‘땅속 지도’ 조선지질도 복원 성공 【STV 김민디 기자】한반도에서 처음으로 땅속을 기록한 지도 조선지질도와 대한지질도가 복원됐다.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과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은 우리나라 최초의 지질도인 '조선지질도'와 '대한지질'도를 복원하는 데 성공했다고 8일 밝혔다. 조선지질도는 찢어지고 훼손 되어 내용 판독이 어려워 복원이 필요한 상태였다. 이 때문에 연구팀은 1년 동안 변색, 경화, 왜곡된 부분을 개선하고, 심하게 구겨지거나 찢어진 부분은 보존성이 우수한 한지를 이용해 보강하는 등 복원처리를 해 보존수명을 연장시켰다. 연구팀은 1956년에 만들어진 대한지질도와 그 영문본, 1981년판 대한지질도도 이번에 복원했다. 대한지질도는 조선지질도를 바탕으로 하고 있지만 한반도 전체 지질분포와 지하자원 탐사 등을 위한 기초 자료로 활용되면서 국가 경제발전에도 기여했다고 인정받고 있다. 국가기록원은 이번 복원으로 한반도 지질의 역사적‧과학적 재조명하고, 동북아 지각의 진화사 연구와 전시 열람 등에 활용될 수 있도록 복제본도 함께 제작했다고 밝혔다. 지질자원연구원은 성공적으로 복원을 마친 국가기록원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보존서고 공간에 복원된 지질도의 전시 코너를 만들어 국민들에게 공개할 계획이라고 전

지역

더보기
프리드라이프, 프리드투어 크루즈 여행 상품 ‘더 크루즈’ 출시 【STV 박란희 기자】프리드라이프(대표 김만기)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안전하고 편안한’ 해외여행 크루즈 상품 ‘더 크루즈’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프리드라이프의 크루즈 전문 여행사 ‘프리드투어’가 선보인 이번 상품은 프리드라이프 창립 20주년 기념 특별 상품 ‘20주년 더 크루즈’를 비롯해 동남아부터 지중해, 북유럽, 알래스카 등 다양한 기항지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더 크루즈’ 여행상품 5종으로 구성됐다. 이번 상품은 고객이 여행을 떠나고 싶은 시기와 여행지를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장점이며, 월 2만 원부터 시작하는 분납 시스템으로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또한 크루즈 여행의 만족도를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가 포함됐다. 여행 전 일정에 크루즈 전문 인솔자가 동행하여 고객 맞춤형 여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 세계 기항지 관광 통역을 비롯해 크루즈 선내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여행 후에는 추억을 담은 포토 앨범을 제공한다. ‘더 크루즈’ 여행 상품은 로얄캐리비안 크루즈를 비롯한 세계적인 크루즈 선사 5곳과 제휴해 진행된다. 2억 원 여행자 보험 가입으로 고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