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흐림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30.5℃
  • 흐림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31.5℃
  • 흐림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27.3℃
  • 흐림부산 24.5℃
  • 흐림고창 26.4℃
  • 구름많음제주 28.6℃
  • 구름많음강화 22.6℃
  • 구름많음보은 27.4℃
  • 맑음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7.3℃
  • 흐림경주시 29.4℃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정치

野 시도당위원장도 한목소리로 “강성 팬덤정치 극복해야”

“민주당 존재 이유 설득 부족”


【STV 김충현 기자】더불어민주당의 6·1 지방선거 패배를 놓고 당내 반성이 잇따르는 가운데 시도당위원장도 “팬덤정치를 극복해야 한다”는 주장이 21일 제기됐다.

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인 박정 의원은 이날 비상대책위원장·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에서 “여러 평가 토론회에서 나왔지만 우선 팬덤정치를 극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강성 지지층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민주당에 중도층이 염증을 일으키며 이탈했고 지지층은 투표 보이콧으로 경고했다”면서 “주요 지지기반인 40대의 저조한 투표율과 전국 최하위인 광주의 37.7%의 투표율은 강력한 경고”라고 지적했다.

또한 “팬덤 자체는 문제가 아니다. 목소리 내는 것은 당연하다”면서 “문제는 강성 팬덤정치가 당내 숙의민주주의를 불가능하게 한다는 데 있다. 팬덤정치는 없을 수 없지만 강성 팬덤정치에 기반해 정당의 민주적 규범을 파괴하는 것은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왜 민주당의 존재해야 하는가에 대한 설득이 부족했다. 김대중 정부의 중산층과 서민을 위한 정당도, 노무현 정부의 지역주의 타파를 위한 정당도 사라졌다”면서 “개혁 입법을 이야기하며 민생 법안,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등의 처리에서 미온적이었다. 진보적 가치가 사라졌고 내로남불과 무능에 국민은 실망했으며 전통적인 지지층을 설득하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중앙당이 개입하는 공천 과정에도 문제제기를 했다.

박 의원은 “지방선거 공천과 관련해 시도당에서의 공천 심사를 중앙당이 좌지우지했다”면서 “지난 지방선거에서 전략공천 7곳 중 당선은 2곳에 불과했다. 시도당의 공천 심사 결과가 중앙당에 의해 바뀐 경우도 있었다”고 성토했다.

박 의원은 “이렇게 중앙당에 집중된 정치로는 당원의 요구와 변화하는 민심의 요구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다”면서 “그런 의미에서 지방 역량 강화가 필요하다. 시도당의 역할이 더 중요해지는 이유”라고 꼬집었다.


문화

더보기

지역

더보기
프리드라이프, 프리드투어 크루즈 여행 상품 ‘더 크루즈’ 출시 【STV 박란희 기자】프리드라이프(대표 김만기)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안전하고 편안한’ 해외여행 크루즈 상품 ‘더 크루즈’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프리드라이프의 크루즈 전문 여행사 ‘프리드투어’가 선보인 이번 상품은 프리드라이프 창립 20주년 기념 특별 상품 ‘20주년 더 크루즈’를 비롯해 동남아부터 지중해, 북유럽, 알래스카 등 다양한 기항지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더 크루즈’ 여행상품 5종으로 구성됐다. 이번 상품은 고객이 여행을 떠나고 싶은 시기와 여행지를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장점이며, 월 2만 원부터 시작하는 분납 시스템으로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또한 크루즈 여행의 만족도를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가 포함됐다. 여행 전 일정에 크루즈 전문 인솔자가 동행하여 고객 맞춤형 여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 세계 기항지 관광 통역을 비롯해 크루즈 선내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여행 후에는 추억을 담은 포토 앨범을 제공한다. ‘더 크루즈’ 여행 상품은 로얄캐리비안 크루즈를 비롯한 세계적인 크루즈 선사 5곳과 제휴해 진행된다. 2억 원 여행자 보험 가입으로 고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

연예 · 스포츠

더보기
75회 프랑스 칸 영화제, 한국 2관왕 【STV 김민디 기자】칸국제영화제에서 한국영화가 트로피 2개를 들어올렸다.3년전 황금종려상을 받은 '기생충'에 이어 한국 영화의 위상을 다시 한번 드높인 것이다. 영화'헤어질 결심'으로 박찬욱 감독이 감독상을, '브로커'의 송강호가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과 미망인 서래(탕웨이)의 이야기로 멜로와 서스펜스가 혼합돼 ‘박찬욱표 로맨스물’의 새로운 전형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전작들에 견줘 폭력성과 선정성은 덜하지만 그의 영화 중 가장 현실적이면서도 여운이 길었고 상영 직후 8분간 기립 박수가 이어졌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일본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송강호는 이 작품에서도 돈을 받고 아이를 입양시키려는 선의의 브로커 상현을 연기했다. 박찬욱 감독은 "우리가 이 질병을 이겨낼 희망과 힘을 가진 것처럼 우리 영화도, 우리 영화인들도, 영화관을 지키면서 영화를 영원히 지켜내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또 “이 영화를 만드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은 CJ와 미키리(이미경 CJ그룹 부회장), 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