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0.8℃
  • 맑음서울 -7.0℃
  • 대전 -2.3℃
  • 흐림대구 1.4℃
  • 흐림울산 2.1℃
  • 흐림광주 0.8℃
  • 흐림부산 3.6℃
  • 흐림고창 0.1℃
  • 흐림제주 6.4℃
  • 맑음강화 -7.5℃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2.4℃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SJ news

크리스찬상조, 해약금 적게 지급해 공정위 경고

스스로 시정조치…심사관 전결

URL복사


【STV 김충현 기자】크리스찬상조가 해약환급금을 적게 지급했다가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경고 조치를 받았다.

공정위는 지난 10일 공정위 홈페이지에 크리스찬상조의 할부거래법 위반행위에 대해 심사관 전결 경고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크리스찬상조는 2020년 1월1일부터 2021년 5월31일까지 소비자들이 상조 계약에 따른 서비스를 받지 않은 상태에서 계약을 해제한 32건에 대해 5,621만여 원을 환급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5,579만여 원을 지급했다.

결과적으로 크리스찬상조는 41만여 원을 기준금액보다 적게 지급했다.

공정위는 해약금을 적게 지급하는 행위는 선불식 할부거래법 제25조 제4항에 위반되고, 같은법 제34조 제11호 금지행위에 해당되어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할부거래법 제25조 4항을 보면 선불식 할부거래업자(상조 사업자)는 선불식 할부계약(상조)이 해제된 경우에는 해제된 날부터 3영업일 이내에 이미 지급받은 대금에서 위약금을 뺀 금액을 소비자에게 환급하여야 한다. 

이때 상조 사업자가 환급을 지연한 때에는 그 지연기간에 따라 지연배상금을 함께 환급하여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

또한 할부거래법 제34조 제11호에는 소비자가 계약을 해제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정당한 사유 없이 이에 따른 조치를 지연하거나 거부하는 행위를 금지행위로 판단한다.

공정위는 크리스찬상조가 위법행위를 스스로 시정해 심사관 전결로 조치했다.

크리스찬상조는 총 선수금이 약 308억 원(2021년 9월말 기준)으로, 선수금 총액 31위 업체이다.


문화

더보기


연예 · 스포츠

더보기
보람할렐루야탁구단, 창단 첫 국가대표 선발 쾌거 【STV 박란희 기자】보람상조그룹(회장 최철홍) 남자 실업탁구단 ‘보람할렐루야탁구단’이 ‘2022년 탁구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에서 2016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국가대표를 배출했다. 이번 선발전은 지난 9일~13일까지 충북 제천체육관에서 열렸으며, 이달 초 1차 선발전을 통과한 남녀 각 14명의 선수들이 지난해 올림픽, 세계선수권, 아시아선수권 등에 출전했던 2021년 국가대표 선수들과 풀-리그전을 치르는 방식으로 치러졌다. 그 결과 남녀 각 10명의 국가대표 선수를 선발하는 가운데 세계랭킹 20위 내 자동 선발된 3명의 선수를 제외한 나머지 7명 중 ‘보람할렐루야탁구단’의 김동현 선수가 2위로 국가대표에 최종 선발됐다. 대한탁구협회 유승민 회장은 “이번 국가대표 선발을 통해 올해 개최될 세계대회와 아시안게임 등 국내 대표 선발전에도 출전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최철홍 보람할렐루야탁구단 구단주는 “이번에 보람할렐루야탁구단에서 첫 국가대표를 배출해냈는데 이는 창단 6년차를 맞는 신생구단으로써 매우 감격스런 성과이다.”며, “앞으로 김동현 선수가 탁구계뿐 아니라 대한민국 전반에 귀감이 되는 스포츠 스타로 계속 성장해 가길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