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4 (월)

  • -동두천 1.8℃
  • -강릉 6.0℃
  • 맑음서울 -0.1℃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7.1℃
  • 연무울산 8.9℃
  • 구름조금광주 3.4℃
  • 맑음부산 10.8℃
  • -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7.6℃
  • -강화 0.2℃
  • -보은 1.8℃
  • -금산 2.4℃
  • -강진군 5.3℃
  • -경주시 8.3℃
  • -거제 10.4℃

경제·사회

'뇌물 의혹' 전병헌, 2차 검찰 출석…"후원, 모르는 일"

제3자 뇌물수수 등 혐의를 받고 있는 전병헌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4일 검찰에 다시 출석했다. 지난달 25일 구속영장이 기각된 이후 9일 만이다. 

 이날 오후 1시57분께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나온 전 전 수석은 "e스포츠산업은 정부의 관심과 지원이 필요한 분야"라며 "종합적 판단을 갖고 상식적인 조언을 해줬을 뿐"이라고 말했다. 전 전 수석은 "똑같은 기회가 있다면 똑같은 조언을 해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롯데홈쇼핑과 GS홈쇼핑의 후원금에 대해 전 전 수석은 "저와는 상관 없는 일이고 모르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검찰은 전 전 수석을 상대로 롯데·GS홈쇼핑이 한국e스포츠협회에 후원금 또는 기부금을 낸 경위에 대해 집중 추궁할 것으로 보인다. 

 전 전 수석은 지난 2015년 7월 재승인 인가를 앞두고 있던 롯데홈쇼핑이 한국e스포츠협회에 3억원대 후원금을 내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GS홈쇼핑이 2013년 e스포츠협회에 기부금 1억5000만원을 건넨 것에도 관여했다는 의혹도 있다.

 검찰은 롯데홈쇼핑과 GS홈쇼핑의 후원·기부금이 유사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고 판단했다. 기업들이 협회에 돈을 내면 그중 일부를 전 전 수석의 보좌관이었던 윤모(구속기소)씨가 협회 직원들과 공모해 세탁하고 가져나간 구조로 돼 있다는 것이다.

 전 전 수석은 청와대 근무 시절 기획재정부에 압력을 넣어 e스포츠협회 예산 20억원을 증액하도록 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기재부 담당자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예산 배정을 요구했고, 이후 실제로 예산이 증액됐다는 것이다.

 전 전 수석은 첫 소환 당시 "불법행위에 관여한 바 없다"며 혐의 일체를 부인한 바 있다. 검찰은 같은 달 22일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법원은 "피의자의 범행관여 여부와 범위에 관해 다툴 여지가 있다"며 영장을 기각했다.

 검찰은 이후 GS홈쇼핑 압수수색, 관련자 소환 조사 등 보강 수사를 벌였다. 검찰은 이날 전 전 수석 상대 조사를 마무리한 뒤 구속영장 재청구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베이스의 왕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지닌 르네 파페의 첫 내한공연 세계 관객석을 환호성으로 물들일 베이스의 제왕 르네 파페 무대가 처음으로 한국에서 펼쳐진다.12월 10일(일) 오후 5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베이스 르네 파페 첫 내한공연은 현존하는 오페라 스타의 내한임에도 단 한 번의 공연이라는 희소성으로 한국 팬들의 기대를 더욱 모으고 있다.그는 독일 평론가 협회 ‘올해의 아티스트’, 음악감독 제임스 러바인이 선정한 4명의 성악가, 뮤지컬 어머리카가 선정한 올해의 성악가, 오페라 뉴스 어워즈가 선정한 5인의 성악가 등 화려한 경력을 가지고 있다. 사실 베이스 가수가 사회적 이슈와 명성을 얻기란 극히 드물다.하지만 르네 파페는 궁정가수라는 타이틀을 손에 쥐었다. 무대를 접한 사람들을 통해 존재감을 과시하며 최고라는 수식어가 부족할 만큼 세계적 찬사를 받고 있다. 음악계의 절대적 보물로 자리 잡은 그의 이번 무대는 국내에서 대두되지 않던 희귀성 지녔다. 그의 주요 레퍼토리이자 ‘나의 정체성과 연계된 작품들’이라고 말할 만큼 그의 매력을 가감 없이 보여 줄 베르디, 바그너 작품만을 확고하게 다룬다.이번 무대 △1부는 베르디의 오페라 <맥베스>, <운명의 힘>, <돈 카를로스>의 베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