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4.6℃
  • 흐림강릉 3.0℃
  • 구름많음서울 5.5℃
  • 맑음대전 6.5℃
  • 맑음대구 4.8℃
  • 흐림울산 5.2℃
  • 흐림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5.6℃
  • 흐림고창 6.3℃
  • 구름많음제주 9.4℃
  • 흐림강화 5.6℃
  • 맑음보은 4.6℃
  • 구름많음금산 5.8℃
  • 흐림강진군 7.7℃
  • 흐림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전체기사 보기

김종인 “尹, 현재 우세해…킹메이커? 확신 갖기 전엔 안해”

尹 ‘무속’ ‘미신’ 의혹 관해서는 “난 모르겠다”

【STV 박상용 기자】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국민의힘 경선 판도를 놓고 “현재로선 윤석열 후보가 우세하지 않나 판단한다”고 말했다. 자신이 야권 특정후보의 ‘킹메이커’가 될 지에 대해서는 “나름 확신을 갖기 전에는 결심을 안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와의 조찬회동 후 이처럼 말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대선출마 선언 후 창당을 준비 중이다. 김종인 전 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 경선에서 윤석열 후보가 우세한 것 같다고 말했다. 홍준표 후보의 상승세에 대해 질문하자 “지금 1차, 2차 (컷오프) 성향을 놓고 볼 것 같으면 큰 이변은 없지 않겠나 그런 생각을 한다”고 잘라 말했다. 국민의힘 경선 주자들이 윤석열 전 총장에 대해 ‘무속’ ‘미신’ 의혹을 제기하는 것에 대해 “그건 난 모르겠다”고 답변을 거부했다. 지난달까지 ‘100% 확신이 들기 전까지 누구도 돕지 않겠다’고 말한 것에 대해 “그건 아직도 변함이 없다”고 답했다. ‘(확신이 드는) 후보가 안 보이나’라는 질문에 김 전 위원장은 “네”라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내가 특별한 역할을 할 것 같으면 스스로에 확신을 가져야 한다”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