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0 (월)

  • 맑음동두천 19.0℃
  • 구름조금강릉 18.0℃
  • 맑음서울 20.1℃
  • 맑음대전 19.7℃
  • 맑음대구 21.2℃
  • 구름조금울산 21.5℃
  • 구름조금광주 19.0℃
  • 구름많음부산 22.2℃
  • 맑음고창 19.1℃
  • 맑음제주 23.0℃
  • 구름조금강화 19.6℃
  • 맑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9℃
  • 구름조금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20.5℃
  • 구름조금거제 22.2℃
기상청 제공

상조장례뉴스

보람상조, 2018 대한민국 올해의 히트상품 대상(大賞) 선정

보람상조, 2018 대한민국 올해의 히트상품 대상(大賞) 선정

보람상조(회장 최철홍)가 2018 대한민국 올해의 히트상품 대상’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2018 대한민국 올해의 히트상품 대상’은 소비자 투표와 산학 전문가 심사를 거쳐 올해 소비자의 빠른 심리에 잘 대응한 상품을 선보인 29개의 제품 및 서비스를 선정한다.


올해로 창립 28주년을 맞은 보람상조는 ‘고객중심경영’이란 기업 이념 아래 대한민국 대표 상조기업으로 올바른 상조문화를 선도함으로써 상조 선택의 기준이 되고 있다.


이처럼 보람상조가 상조업계를 선도하며 상조 선택의 기준이 되는 이유는 지난 28년 동안 쌓아온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내 부모, 내 형제처럼 정성을 다해 고객을 모셔왔기 때문이다. 또한 이러한 노하우를 집대성해 2014년부터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을 설립, 매년 전문인력들을 직접 교육·양성하여 차별화된 고품격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데 있다. 여기에 의정부, 인천, 창원, 김해, 여수 등 주요 도시에 보람상조 직영 장례식장을 오픈하면서 보람상조만의 고급화 된 서비스를 더 가까이 제공하고 있다.


▲보람상조가 의전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보람상조는 고객 관리에 있어서도 공정거래위원회의 ‘선불식 할부거래에서의 소비자보호지침’에 의거, 소비자들의 알 권리와 피해 예방을 위해 전자제품, 안마의자 등의 결합상품 마케팅 없이 본질에 충실한 상조서비스 제공 정책을 고수하고 있다. 여기에 연중무휴 24시간 긴급 콜 센터를 운영, 갑작스럽거나 큰 일이 생기더라도 차질 없이 장례 일정을 진행해주는 것은 물론 선택의 폭을 다양화한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소비자들로 하여금 호평을 받고 있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 “앞으로도 대한민국 상조문화의 선진화에 앞장 설 것”이라며, “기업 이념에 따라 항상 고객의 눈높이에 맞춰 낮은 자세로 고객감동을 실현하는 보람상조가 될 것” 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보람상조는 올해『2018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사회책임경영 부문』, 『2018 올해의 유망브랜드 상조 부문 대상』, 『2018 코리아탑브랜드 명품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으며 『2018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과 『2018 국가소비자중심 브랜드대상』 에서는 5년 연속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2018 대한민국 올해의 히트상품 대상’은 디지털조선일보가 시행하며 대통령소속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한다. 이 행사는 올해로 10회를 맞았다.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