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2℃
  • 구름조금강릉 32.7℃
  • 구름많음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33.0℃
  • 구름많음대구 35.6℃
  • 구름많음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29.6℃
  • 구름많음부산 28.7℃
  • 구름많음고창 29.7℃
  • 구름많음제주 32.3℃
  • 구름조금강화 27.2℃
  • 맑음보은 31.7℃
  • 구름조금금산 31.2℃
  • 구름많음강진군 30.7℃
  • 구름많음경주시 34.5℃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中누리꾼, "한국이 김치 이어 마라탕까지 훔쳐간다"

"한국, 마라탕 세계유산으로 지정하려 한다" 음모론 제기


【STV 박란희 기자】중국 언론사들이 한국에서 마라탕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보도하자 중국 현지의 일부 누리꾼들이 "한국이 마라탕도 자신들의 것이라 주장하려 한다"며 황당한 반응을 보였다. 

중국 중앙방송 CCTV는 최근 한국에서 시민들이 이열치열을 위한 메뉴로 마라탕을 찾고 있다고 소개했다. 

CCTV는 KB국민카드의 데이터 분석결과도 인용해, "지난 4년간 한국 중·고·대학생들의 체크카드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국내 여자 중·고·대학생들은 모두 떡볶이전문점(5%)보다 마라샹궈·훠거전문점(7%)에서 더 많은 비용을 지출했다"고 보도했다. 

또  CCTV는"한국에서 고온다습한 날씨가 지속되자 '이열치열' 메뉴로 마라탕이 많이 팔린다"며 "한국인들은 시원한 에어컨 바람을 쐬며 뜨거운 마라탕을 먹는 것을 좋아한다"고 전했다. 보도가 전해진 후 포털싸이트 검색어 순위 1,2위를 다툴만큼 이 보도가 많은 중국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었다. 

기사에는 "한국이 김치에 이어 곧 마라탕을 훔쳐갈 것이다" "한국이 마라탕을 세계 문화 유산에 등재하는 것을 막아야 한다." "한국이 마라탕을 자기네 음식이라고 우길 것" 이라는 등 황당한 댓글이 달려있었다.

앞서 중국은 2월 베이징에서 열린 동계 올림픽 개회식에서도 한복을 입은 소녀를 등장 시켜 논란이 되기도 했다. 또한 일부 중국 게임회사는 캐릭터에 한복을 입혔고 이순신 장군을 '중국문명'으로 소개하기도 했다. 지난해 4월에는 아이유를 중국인으로 둔갑시키기도 했다.


문화

더보기
대한미협 김부자 이사장, 예술인생 50주년 기념 개인전 사단법인 대한민국한가족미술협회 김부자 이사장이 화업 50주년 특별 개인전을 열었다. 김 이사장은 27일 서울 종로구 인사아트센터에서 68번째 개인전을 개최했다. 이는 광복 77주년 특별기획이기도 하다. 이날 김 이사장 개인전 개막식은 기념 커팅으로 시작됐다. 김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모두들 (코로나 팬데믹에) 안녕하시냐 묻고 싶다”면서 “그림을 꾸준히 그렸지만 팔 생각은 없었다”고 말했다. 또한 김 이사장은 “1992년 (서울) 대치동 화실에서 하얀 벽에 제 이름도 없이 오전에는 정물, 오후에는 풍경을 그리며 부단히 노력했다”면서 “인연이 닿게 돼 서울중구미술인협회장과 대한미협 이사장을 맡게 됐다”고 했다 대한미협 윤광호 총재는 축사를 통해 “김 이사장은 50년동안 작업을 통해 미술관을 만들고 싶어 작품을 팔지 않았다”면서 “주제도 빛·풍경·모정·종교·음악 등 다양했다”고 말했다. 윤 총재는 김 이사장의 작품에 대해 “고갱 작품의 느낌이 나면서도 작품이 탁하지 않고 정이 느껴진다”고 평했다. 황영재 전 쌍용차 부회장은 축사에 나서 “‘근로자들에게 따뜻한 마음 심어줄 수 없겠나’라고 했더니 (김 이사장이) 고향을 연상시키는 그림을 그려줘 어머니와 시골풍경을

지역

더보기
프리드라이프, 프리드투어 크루즈 여행 상품 ‘더 크루즈’ 출시 【STV 박란희 기자】프리드라이프(대표 김만기)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안전하고 편안한’ 해외여행 크루즈 상품 ‘더 크루즈’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프리드라이프의 크루즈 전문 여행사 ‘프리드투어’가 선보인 이번 상품은 프리드라이프 창립 20주년 기념 특별 상품 ‘20주년 더 크루즈’를 비롯해 동남아부터 지중해, 북유럽, 알래스카 등 다양한 기항지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더 크루즈’ 여행상품 5종으로 구성됐다. 이번 상품은 고객이 여행을 떠나고 싶은 시기와 여행지를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장점이며, 월 2만 원부터 시작하는 분납 시스템으로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또한 크루즈 여행의 만족도를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가 포함됐다. 여행 전 일정에 크루즈 전문 인솔자가 동행하여 고객 맞춤형 여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 세계 기항지 관광 통역을 비롯해 크루즈 선내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여행 후에는 추억을 담은 포토 앨범을 제공한다. ‘더 크루즈’ 여행 상품은 로얄캐리비안 크루즈를 비롯한 세계적인 크루즈 선사 5곳과 제휴해 진행된다. 2억 원 여행자 보험 가입으로 고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