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5 (화)

  • 맑음동두천 6.3℃
  • 흐림강릉 6.4℃
  • 맑음서울 8.0℃
  • 맑음대전 7.3℃
  • 대구 7.2℃
  • 울산 7.8℃
  • 흐림광주 11.8℃
  • 부산 7.9℃
  • 흐림고창 9.2℃
  • 흐림제주 16.3℃
  • 맑음강화 8.0℃
  • 맑음보은 6.6℃
  • 맑음금산 6.6℃
  • 흐림강진군 12.1℃
  • 구름많음경주시 7.1℃
  • 흐림거제 10.0℃
기상청 제공

SJ news

최정목 대전보건대 교수, 2대 상장례문화학회장 취임

지난달 30일 제4회 정기총회서 결정

최정목 대전보건대 교수가 제2대 한국상장례문화학회장에 취임했다.
 
한국상장례문화학회는 지난달 30일 제4회 정기총회에서 최정목 교수를 제2대 회장으로 선출했다. 최 교수는 한국상장례문화학회 이사회에서 제2대 회장으로 추대됐고, 총회의 추인을 거쳐 최종 선출됐다.
 
최정목 신임 회장의 임기는 2년이며, 연임이 가능하다.
 
이날 학회 정기총회에서는 1대 회장인 이범수 회장의 이임식과 최 신임 회장의 취임식이 치러졌다.
 
이범수 1대 회장은 지난 2015년 4월에 취임해 무리없이 임기를 마친 것으로 평가받는다.
 
 
 
 
▲제2대 한국상장례문화학회장으로 취임한 최정목 대전보건대 교수 (대전보건대학교 블로그)
 
이 회장은 “(이임하니) 시원섭섭하다”면서 “제 나름대로 몇 년동안 회장을 하면서 장례종사자 교육 등을 진행했다”고 자평했다.
 
그는 “한편으로 걱정이 되는 게 상조·장례 분야에 연구자가 너무 부족하다”면서 “각 학교의 교원 양성이 시급한 문제이니 후진 양성을 위해서라도 상조·장례업계 인사들과 이야기 해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최정목 신임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회장을 맡게 되었다”면서 “잘 이끌어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최 회장은 “여러가지 사회 변동에 맞춰 상조·장례문화도 융복합으로 발전해나가도록 다양한 분야와 협력관계를 모색하겠다”면서 “웰다잉, 묘원·화장·화훼·위생용품·반려동물 등 여러 분야와 공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최 회장은 “업계 외적으로는 장례협회나 다른 단체들과 상생할 수 있도록 중재자 역할에 주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문화

더보기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