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5 (화)

  • 맑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22.7℃
  • 맑음서울 18.2℃
  • 구름조금대전 19.4℃
  • 맑음대구 19.5℃
  • 맑음울산 20.0℃
  • 맑음광주 19.5℃
  • 맑음부산 20.3℃
  • 구름조금고창 17.5℃
  • 맑음제주 18.9℃
  • 맑음강화 16.8℃
  • 맑음보은 17.9℃
  • 맑음금산 17.5℃
  • 구름조금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18.9℃
  • 맑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정치

[칼럼=이숙연] ‘탈북자’ ‘다문화’ 가정에 대한 깊은 관심과 배려를

이자스민 전 의원의 한국당 탈당과 당적 이적 뼈아파…이주민 인권·복지에 배려 기대

2012년 새누리당에서 다문화가정 정책을 위해 자유한국당 전신인 새누리당 제19대 국회의원 비례대표(15번)로 당선되어 대한민국 국회 헌정대상과 3년 연속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활동한 필리핀 이주민 이자스민(現 물방울나눔회 사무총장) 전 국회의원이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정의당으로 당적을 옮겼다.

이자스민 전 의원은 당시 새누리당 국회의원으로서 ‘불법체류 외국인 노동자, 불법체류자들의 자녀 교육과 복지증진’을 위한 ‘이자스민’법을 발의하는 등 국내에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 및 불법체류자들의 인권신장에 기여할 수 있는 법을 재정했다. 당시 이자스민 전 의원의 의정활동은 민주주의와 인권을 앞세운 당시 야당보다 보수 성향인 새누리당에서 당선 안정권인 비례대표 공천은 ‘공천 혁신’으로 평가 받았다.

내년 총선에서 다문화가정의 유권자 수는 약 100만 명을 넘을 걸로 예상된다. 결혼이민자 수와 자녀 수 증가로 매년 6%대의 증가를 나타나고 있어, 내년 총선에서 전국 유권자의 약 3%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정의당은 이자스민 전 의원 영입으로 연동형비례대표제를 겨냥해 다문화 가정의 지지를 이끌어 내기 위한 선거 전략을 쓸 것으로 보인다. 이와 무관하게 더불어민주당과 바른미래당도 다문화위원회를 상설위원회로 격상시켜 소수자와 약자 인권과 복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점은 긍정적인 신호로 보인다. 

그러나 정통 보수를 표방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당내에 다문화특별위원회를 신설하여 활동을 독려하는 상황에서 이자스민 전 의원의 탈당과 당적 이적은 뼈 아픈 것이다.

보수와 진보 여야를 초월하고, 선거에 미칠 이해득실을 계산하지 않고 오직 우리 국민이라는 시각으로 ‘탈북자 가정’ ‘다문화 가정’의 인간다운 삶을 위해, 정치권은 물론 국민들의 관심과 애정을 다문화 가정을 위해 봉사하고 있는 한 사람으로서 기대해 본다. 

또한 이자스민 전 의원의 정치적 행보에 관심을 보인 언론도, 평소 탈북민과 다문화 가정에 깊은 관심과 애정을 가지면 좋겠다. 이주민들이 ‘외롭거나 소외당하지 않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는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대한민국 국민으로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그들의 인권과 복지에 많은 배려가 있기를 기대해 본다.

사)다빛누리(다문화)운동본부연합 전국대표 이숙연 이사장


이숙연 이사장 프로필

경기대학교 법과대 졸업(학사)
연세대학교 행정대학원 졸업(석사)
종로구의회 5,6대 의원 (재무건설위원장 부의장)
제 6,7대 자유한국당 종로구청장 출마

현 다빛누리(다문화)운동본부연합 이사장


서울문화재단, ‘멀티탭: 감각을 연결하기’ 전시 개최 “감각이 다른 우리, 만날 수 있을까?”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은 장애·비장애 예술가가 서로 다른 언어와 감각을 교류하는 과정을 담은 전시 <멀티탭: 감각을 연결하기>를 11월 6일(수)부터 10일(일)까지 JCC아트센터(종로구 창경궁로)에서 개최한다. 국내에서 유일한 장애예술가 창작공간인 ‘잠실창작스튜디오’와 서울시의 대표적인 시각예술 레지던시인 금천예술공장, 신당창작아케이드에서 총 7명의 예술가들이 5개월간 진행해온 공동창작 워크숍의 결과물을 한자리에 선보인다. 전시명에 담긴 ‘멀티탭’은 하나의 콘센트에서 동시에 다양한 전기기구를 연결해 사용하는 제품을 의미한다. 이번 공동창작워크숍 전시는 전기신호와 같은 ‘예술적 영감’을 표현하는 예술가의 다양한 감각과 작업방식을 ‘멀티탭’처럼 연결해주고 공감하는 창작과정을 담았다. 참여 작가는 각각 ‘병풍풍경’과 ‘Happy Hour’란 두 팀으로 나뉘어 작업을 진행했다. ‘병풍풍경’팀은 △신이피(금천예술공장, 영상/설치) △최일준(신당창작아케이드, 금속조형) △홍세진(잠실창작스튜디오, 회화) 등 총 3명이 참여했다. 홍세진 작가의 <병풍과 풍경>이라는 작품에서 영감을 얻은 이 팀은 ‘병풍’과 ‘풍경’에 대해 작가가 의도했던 시선


보람상조,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참가자 모집 보람상조는‘제5회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참가자를 모집한다고14일 밝혔다. 이번 탁구대회는 오는4월6일부터7일까지 이틀간 파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문산체육공원에서 진행된다.경기 종목은 남녀 각각 개인단식과 개인복식,단체전으로 나뉜다.대회 첫날인6일에는 전종목 개인전 및 실버부(만60세 이상)단체전이, 7일에는 전종목 복식 및 단체전이 펼쳐질 예정이다.보람할렐루야 탁구단 선수들 외에도 외국선수단 선수들도 일부 참가한다. 대회 참가 신청은 오는3월23일까지‘아이핑’홈페이지를 통해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다만2016~18년 기준 전국오픈대회 개인전 입상자는 부수를 상향해 신청해야 하며,단체전 신청 시 개인전에 필수로 참가해야 한다. 단체전에는 우승60만원,준우승40만원,동3위20만원,개인전에는 우승30만원,준우승20만원,동3위1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또한 이번 대회에서는 기존 대회에 비해 시상 범위가 확대돼 개인전과 복식8강 진출자에게도 상품을 증정하며 경쟁의 열기를 더할 전망이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탁구를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즐겁게 참가할 수 있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며“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가 대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