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9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크루즈뉴스

제5회 충주호 봄나들이 한마당 풍성

  • STV
  • 등록 2015.04.13 08:07:22
  • 조회수 50


5회 충주호 봄나들이 한마당행사가 충주호반을 둘러싼 아름다운 벚꽃길을 배경으로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충주댐 우안공원 일원에서 수많은 인파로 성황을 이룬 가운데 화려함을 뽐내며 대미를 장식했다.


충주사회단체연합회(회장 정종수) 주관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행사기간 중 충주호반의 벚꽃이 만개하여 따스한 봄날 꽃놀이를 즐기러 온 가족단위 시민과 관광객들로 행사장이 북새통을 이뤘다.


11일에 열린 벚꽃길 걷기대회에는 벚꽃이 수놓은 아름다운 호반길을 따라 시민과 관광객들이 인산인해를 이루었으며, 충주호에 꽃 핀 동심 사생대회에는 주말을 맞아 아이들의 손을 잡고 행사장을 찾은 많은 가족 단위의 나들이객들이 함께 해 더욱 풍성한 한마당 잔치가 되었다.


특히, 이번 행사는 공식행사인 개막식을 생략하고 시민과 관광객들이 중심이 되는 축제를 기획하여 축제장을 찾은 많은 이들의 호응을 얻었다.


또한 우드버닝공예, 도자핸드페인팅, 캐리커쳐 등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행사들을 준비해 나들이객의 즐거움을 더했다.


정종수 충주사회단체연합회장은 “올해는 충주댐의 치수능력증대사업 진행에 따라 잔디광장, 물문화관 등 좌안공원 일부 시설이 운영 중지되어 행사진행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벚꽃 개화시기와 행사 일정이 맞아 떨어지면서 자연스럽게 꽃놀이를 즐기러 온 수많은 인파들로 더욱 풍성한 봄나들이 행사가 될 수 있었다”며, “벚꽃길과 어우러진 아름다운 충주호를 널리 홍보할 수 있도록 내년에는 더욱 알차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cyim@cbreaknews.com






유형근 시인, 첫 시집 『사랑이 길을 묻거든』 펴내 “시집 펴내기, 두려움과 설레임이 공존하는 작업” 【stv 김호승 기자】= 유형근 시인의 시집『사랑이 길을 묻거든』.이 시집은 유형근 시인의 작품을 엮은 책이다.크게5부로 나뉘어 있으며 책에 담긴 주옥같은 시편들을 통해 독자들을 시 세계로 안내한다. 유형근 시인의 첫 개인 시집『사랑이 길을 묻거든』(도서출판 열린동해 펴냄)이 출간됐다.유형근 시인의 시집은 가을을 맞아 시집을 찾는 독자들과 문단의 관심을 끌고 있다. ▲유형근 시인, 첫 시집 '사랑이 길을 묻거든' 표지유형근 시인은 첫 시집 출간에 대해“생애 첫 시집을 내면서 두려움과 설레임이 공존하는 것 같다”며 기대 반 우려 반으로 독자들의 반응에 대한 초조한 심정을 말했다.유형근 시인은 등단한지 햇수로4년 째 되는‘기성 시인’이다.그는 시를 전문으로 쓴다기보다는 본래 개인 사업을 하면서 틈틈이 시를 써 온 것으로 알려졌다.이때문에 문단과 독자들 앞에 이렇게 첫 시집을 내놓으면서 두려움과 설레임이 교차하고 있는 것은 당연한 것인지도 모른다.유형근 시인은 이미 지난2014년'징검다리'란 작품으로'다시 올 문학'으로 부터 시 부문의'신인문학상'도 수상한 경력이 있다. ▲ 유형근 시인, 첫 시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