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맑음동두천 0.1℃
  • 구름조금강릉 2.0℃
  • 맑음서울 0.8℃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4.6℃
  • 구름조금울산 4.5℃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7.2℃
  • 맑음고창 2.0℃
  • 구름조금제주 4.9℃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4.8℃
  • 구름많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정치

박근혜 前대통령 전격 사면…건강 악화 고려

靑 막판 기류 변화…우파 구심점 될까

URL복사


【STV 차용환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24일 박근혜 전 대통령을 전격 사면했다.

현재 서울삼성병원에서 입원 치료 중인 박 전 대통령은 사면 후 병원에서 출소 절차를 마무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막판까지 고심한 끝에 박 전 대통령 사면을 확정했다. 박 전 대통령의 건강 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 대통령은 2017년 3월 31일 국정농단 사건으로 구속 수감돼 약 4년9개월 간 수감 됐다. 전직 대통령 중 가장 오랜 기간 수감된 기록이다.

구속 이후 박 전 대통령은 어깨·허리 질환 등으로 구치소와 외부 병원을 오가며 치료를 받았다. 지난달 22일부터는 상태가 악화돼 입원 치료를 받았다.

지병 외에도 치과와 정신건강의학과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상황이 좋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2017년 만기출소한 한명숙 전 총리도 복권했다. 한 전 총리는 9억여 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추징금 8억8300만 원을 확정받았다.

당초 문 대통령은 정치인 사면에 대해 부정적 입장을 보였다.

올해 초 신년 기자회견에서도 전직 대통령과 한 전 총리의 사면 관련 질문에 “개인적으로 한명숙 전 총리님이나 두 분 전임 대통령에 대해서 모두 안타깝게 생각을 한다”면서 “아직까지는 정치인 사면에 대해서 검토한 적이 없다.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지금으로서 미리 말하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청와대 또한 최근까지 박 전 대통령 사면을 검토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의 건강 상태가 급격히 악화되며 정치적 부담이 커졌고, 이에 문 대통령이 전격 사면을 결정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으로 박 전 대통령이 우파 진영의 구심점이 될 수 있다는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대선을 앞두고 어떤 파장이 있을지 정치권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문화

더보기


연예 · 스포츠

더보기
보람할렐루야탁구단, 창단 첫 국가대표 선발 쾌거 【STV 박란희 기자】보람상조그룹(회장 최철홍) 남자 실업탁구단 ‘보람할렐루야탁구단’이 ‘2022년 탁구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에서 2016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국가대표를 배출했다. 이번 선발전은 지난 9일~13일까지 충북 제천체육관에서 열렸으며, 이달 초 1차 선발전을 통과한 남녀 각 14명의 선수들이 지난해 올림픽, 세계선수권, 아시아선수권 등에 출전했던 2021년 국가대표 선수들과 풀-리그전을 치르는 방식으로 치러졌다. 그 결과 남녀 각 10명의 국가대표 선수를 선발하는 가운데 세계랭킹 20위 내 자동 선발된 3명의 선수를 제외한 나머지 7명 중 ‘보람할렐루야탁구단’의 김동현 선수가 2위로 국가대표에 최종 선발됐다. 대한탁구협회 유승민 회장은 “이번 국가대표 선발을 통해 올해 개최될 세계대회와 아시안게임 등 국내 대표 선발전에도 출전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최철홍 보람할렐루야탁구단 구단주는 “이번에 보람할렐루야탁구단에서 첫 국가대표를 배출해냈는데 이는 창단 6년차를 맞는 신생구단으로써 매우 감격스런 성과이다.”며, “앞으로 김동현 선수가 탁구계뿐 아니라 대한민국 전반에 귀감이 되는 스포츠 스타로 계속 성장해 가길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