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8.5℃
  • 구름많음서울 27.6℃
  • 구름조금대전 29.2℃
  • 구름조금대구 28.6℃
  • 구름조금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9.0℃
  • 구름많음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5.6℃
  • 구름많음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조금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한국판 뉴딜 선도할 의료AI 전문가 양성 시작

URL복사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원장 허선, 이하 인력개발원)은 2018년부터 정밀의료 전문 인력 양성사업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 개인 맞춤형 의료 패러다임의 변화에 발맞춰 의료 인공지능, 의료정보분석, 유전체 분석 등 바이오헬스 분야별 융복합 전문가를 양성해 오고 있다.

특히 의료 인공지능 분야는 2023년까지 연평균 성장률 48.4%로 높은 성장이 예상되며(바이오헬스 산업전략, 2019), 인력개발원은 이에 대응해 대한의료인공지능학회와의 협력을 통해 2019년부터 의료 인공지능 전문가 양성과정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다.

2021년에는 의료 인공지능 분야의 높은 수요를 반영해 의료영상 및 생체신호·EMR 분야로 세분해 의료 인공지능 전문가 양성과정을 실시할 예정이며 2.6:1의 높은 경쟁률로 총 71명의 교육생이 선발됐다.

현직 임상 의사를 포함해 의공학·IT·보건학·BT 등의 다양한 분야의 전공자들이 참여하는 이번 교육은 5월 21일부터 11월 13일까지 총 6개월 동안 Intro, Starter, Basic, Advanced, Project의 5단계를 거쳐 진행된다. 각 단계에서는 의료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에 대한 이론을 포함해 의료 영역에서의 인공지능 적용 사례 및 의료 데이터 분석 실습 등을 다룬다.

특히 프로젝트 단계에서는 의료 현장의 미충족 수요를 파악하고 현장 적용 가능한 새로운 인공지능 솔루션을 개발하는 팀 프로젝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2020년에는 6개 팀이 의료영상, 생체신호, 전자의무기록(EMR) 공개 데이터를 활용해 의료 인공지능 솔루션을 개발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디지털 병리 기반 EBV 위암 예측 알고리즘 개발 △대규모 흉부 X-ray 데이터 라벨링 방법 개발 △Vital DB 데이터를 이용한 수술 후 30일 이내 사망 및 중환자실 입원 예측 △심전도 기반 수술 중 갑작스러운 혈압 저하의 예측 알고리즘 개발 △인공지능 기반 수술 사망 위험도 정밀 예측모델 개발 △정형 및 비정형 데이터를 이용한 계획에 없던 중환자실 재입실 예측 모델 개발 등을 주제로 했다.

인력개발원 허선 원장은 5월 21일 시작된 ‘2021년 의료영상/생체신호·EMR 인공지능 전문가 양성과정’ 환영사에서 “의료 인공지능 분야의 높은 성장과 함께 인력 양성에 대한 수요가 함께 증가하고 있음을 체감하고 있다”며 “교육 수요에 적극적으로 호응해 4차 산업혁명시대의 의료 패러다임의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한국판 뉴딜을 선도할 의료 빅데이터·인공지능 전문가를 양성함으로써 미래 신성장 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인력개발원은 대한의료인공지능학회 외에도 대한의료정보학회 등 유관 학회와의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바이오헬스 융·복합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계획이다.

문화

더보기
성공한 공직자,김동현의 순수 에세이 "나도 그대의 희망이고 싶다" 지성적 지적 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에세이로 주목받는 책 30여 년 동안 고위공직에 몸담았던 김동현(전,한국지방재정공제회)이사장이 1급 고위 관리관으로 퇴직한 이후, 자연인으로 쓴 순수 휴머니즘 에세이들을 묶어 "나도 그대의 희망이고 싶다"의 첫 신간을 출간해 출판계는 물론 공직사회에서도 신선한 감동을 주고 있다. 김동현 전 이사장은 기성 문예에 등단한 정식 작가는 아니지만, 수필 문학가가 문학성, 즉 예술성을 지향하며 쓴 수필 이상의 에세이 맛을 내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비록 예술성을 지향하는 스타일은 아니지만, 지성적 지적 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에세이로 주목받고 있다. 김동현 에세이를 읽은 사람들은 무겁지도 가볍지도 않은 에세이 성격을 띄었으며 김 이사장의 풍부한 독서의 바탕이 독자들이 미처 읽지 못한 또는 읽었지만 까맣게 잊고 있는 책의 교훈적 내용이, "나도 그대의 희망이고 싶다"에서 찾을 수 있다. 공직자, 공직을 꿈꾸는 이들에게 필독서로 추천 저자가 행정고시 출신으로 고위공직에 오른 사람이라고 하여 글을 잘 쓰는 게 아니다. 에세이를 쓰는 감성과 얼마간 문장 다루는 솜씨를 갖춰야 호소력 있는 에세이가 나오는데 김 이사장은 그러한 선입견을 깨고


연예 · 스포츠

더보기
아직 어린 정동원에게 잔인한 언론매체들 2020년 초에 정동원 할아버지(왼쪽)와 아버지 그리고 동생과 함께 정동원 음악실에서 3대가 흥겨운 가족 공연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정동원 군 팬카페. 언론들이 정동원 일부 팬들의 일탈에 대해 무자비하게 폭로성, 과장성, 미확인 허위기사들을 쏟아내고 있다. 심지어 메이저 언론들과 방송들까지도 무슨 엄청난 사건이 터진것처럼 자극적이고 공격적인 제목을 달고 앞다퉈 보도를 하고 있다. 이는 정동원과 가족들 그리고 정동원을 돕는 스탭들에 대한 명백한 인격살인이나 다름없다. 사실관계를 따져보고 직접 관련자들을 만나 확인취재를 통한 기사가 아니라 정동원의 유명세를 앞세워 모든 언론 매체들이 가십거리 형태의 보도를 통해 어린 정동원 망신주기로 작정한것 같다. 사건내용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분명이 별것도 아니라는것을 언론들도 너무 잘 알고 있다. 그럼에도 '정동원 팬카페 후원금 논란'이라는 비슷한 제목으로 팬들과 국민들을 이간질 시키고 있다. 대다수 정동원 카페 회원들은 이번 사태에 대해 무관심하거나 문제를 제기한 일부 팬들의 일탈행위로 보고있다. 정동원 팬들은 누구인가. 아직 어린 동원이의 재능과 가수로서 앞으로 크게 성장할 잠재력을 키워주고 응원하고 함께하는 순수한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