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19.7℃
  • 맑음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22.5℃
  • 흐림대구 21.9℃
  • 흐림울산 18.4℃
  • 흐림광주 21.4℃
  • 흐림부산 18.6℃
  • 흐림고창 20.6℃
  • 흐림제주 20.4℃
  • 구름조금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18.0℃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SJ news

임종 전 부모·자식이 해야 할 15가지…日매체 보도

후회없는 이별 위해 해야할 일…집안정리가 첫 번째

대부분의 경우 나이가 들면 무슨 일이든 귀찮아진다. 하물며 사후의 일은 뒤로 미루고 싶다. 그러나 부모의 입장으로서는 사후에 자식들이 곤란하지 않기 위해서도 미리 준비하여 전해 둘 것은 없을까 하는 배려와 자식들의 경우에는 부모가 살아 있다고 차일피일 미루지 말고 불안한 것은 부모생존 시에 직접 물으며 고마움을 전하는 등 후회 없는 생을 준비하자는 취지하에 주간 아사히(週刊朝日)가 지난 6일자에 게재한 내용을 소개한다.
 
임종 직전의 부모가 준비해야 할 내용에 대해서는 그간 매스콤을 통해 엔딩노트 등에 소개되어 많이 알려졌으나 자식이 해야 할 내용을 15가지로 압축한 것은 흔히 평소에 알고도 지나치기 쉬운 부분을 활자화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특히 기사 내용 중 사회학자이며 NPO 법인 "엔딩 센터"의 이노우에 하루요 대표는 부모도 자식과의 후회 없는 이별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있다고 강조한다. 예를 들면 사후에도 감사를 표하거나 가족이 함께 모이거나 하는 장치를 만드는 것이다. 예를 들어 암으로 숨진 한 남성이 생전에 자신의 장례일에 자택으로 선물이 도착하도록 딸에게 부탁했는데 50개의 장미와 "감사"의 메시지였다.
 
 
아내는 장례식을 치르고 돌아와 꽃다발을 받자 그 자리에서 울음을 터뜨렸으며 마치 구원받은 기분이 들었다고 한다. 또 다른 남성은, 사후에도 자신의 생일 파티를 계속할 생각이라고 하는데 자식들 부부에게 “곧 생일이에요. 함께 시간을 보낼 레스트랑을 예약했으니 오세요” 라는 메시지를 매년 보내 줄 것을 엔딩 센터에 의뢰하고 있다고 한다.
 
인류는 누구도 경험해 보지 못한 죽음이라는 미지의 세계를 여러 형태로 표현해 왔다. 그러나 과학화와 도시화가 되면 될수록 자신의 죽음관련 자식에게 지나친 폐를 끼치고 싶지 않다는 생각이 일반화 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노인 한명이 사라지면 도서관 하나가 사라지는 것이라는 비유처럼 그 집안에서만 알 수 있는 병력이나 유전적인 약함이나 강함 등의 파악은 넓게는 그 개인만이 아니라 우리 공동체가 구성되어 영위하는 데에도 크게 중요하다. 그러한 점에서 간단하지만 아래 부자가 해야 할 15개는 현장에서 활동하는 분들의 활용여부에 따라 가치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부모가 임종 전에 해야 할 15개
 
 

▲자식이 부모 임종 전 해야 할 15개

문화

더보기
화성시립도서관, 시민 참여 독서 캠페인 ‘북버킷 챌린지’ 운영 화성시립도서관은 코로나19로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집에서도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독서 캠페인 ‘북버킷 챌린지’를 16일부터 운영한다.‘북버킷 챌린지’란 SNS를 통해 시민이 직접 책을 추천한 후, 다음 추천자를 릴레이 방식으로 지명하며 진행하는 독서 캠페인이다. 24시간 이내 책을 선정하고 책 표지와 인상 깊은 구절을 사진과 함께 소개하며 동시에 다음 챌린저를 지목하면 된다.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사회 분위기를 해소하고 시민들이 꼭 도서관이 아니라도 다양한 장소에서 책을 읽고 독서를 통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됐다. 2020년을 맞아 특별한 이용자가 ‘북버킷 챌린지’의 첫 주자로 나섰다. 2005년부터 삼괴도서관을 꾸준히 이용하며 독서 생활을 즐겨온 올해 20살 성년이 된 이지민 씨가 그 주인공이다. 시민들이 ‘북버킷 챌린지’를 통해 추천한 도서들은 향후 SRT 동탄역과 1호선 병점역 스마트도서관에 비치될 예정이다. 이외에 관내 도서관 전시 등에 다양하게 활용될 계획이다. 화성시립도서관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시민들이 이번 캠페인을 통해 서로 좋아하는 책을 공유하며 긍정적 마음과 심리적 여유를 갖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