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03 (월)

  •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1.9℃
  • 맑음서울 -4.0℃
  • 맑음대전 -3.8℃
  • 연무대구 -1.4℃
  • 구름조금울산 3.2℃
  • 맑음광주 -1.3℃
  • 맑음부산 4.7℃
  • 맑음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8.9℃
  • 구름조금강화 -5.0℃
  • 맑음보은 -7.1℃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1.8℃
  • 구름조금경주시 -1.6℃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문화

고 김흥수 화백 누드 드로잉 전시회 개최

URL복사
故 김흥수 화백 ‘누드드로잉’ 특별전이 목동 구구갤러리에서 18일부터 22일까지 개최된다. 

하모니즘의 창시자 김흥수 화백(1919~2014) 탄생 100주년을 한 해 앞두고 개최되는 이 전시회는 재단법인 한올과 구구갤러리가 주관하고 시우소셜미디어가 기획하였다. 

하모니즘은 김흥수 화백이 20여년에 걸친 오랜 예술적 고민 끝에 미국에서 활동하던 시기(1967~79)인 1977년 선언한 ‘음양조형주의’를 말하며 음양의 조화를 중시하는 동양 사상을 모태로 구상과 추상이 공존할 때 비로소 화면이 온전해진다고 보고 있다. 즉 화면에 대상은 객관적으로 재현되고 정신은 추상으로써 표현되는 것이다. 

작가는 일본, 프랑스, 미국 등지에서 활동하면서 자신만의 독창적인 화법으로 현대미술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1990년 파리 뤽상부르 박물관 개인전, 1993년 러시아 푸슈킨 미술관 및 에르미타주 미술관 전시회 이후 국내외에서 거장의 위상과 작품세계를 새롭게 재평가하기 시작했다. 

이번 전시회는 그의 ‘하모니즘’ 작품의 모태가 되는 ‘누드드로잉’만을 선별해 전시하는 특별기획전이다. 그의 작품 여심(1981)의 모태가 된 누드드로잉 등 총 20점이 선보여질 예정이다. 

김흥수 화백은 이중섭, 박수근 등과 함께 1910년대 한국 현대화단에서 가장 지명도 높은 서양화 1세대 작가로 손꼽힌다. 그는 우리 현대미술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위대한 업적을 남긴 거장임에도 불구하고 해외에서 각광받은 화려한 명성에 비해 국내에서는 여전히 저평가된 상태다. 

지난해 5월 ‘재단법인 한올’이 서울옥션을 통해 진행한 홍콩 전시회 사업에서 경매를 통해 신고가를 경신한 ‘파천 Le Ciel S’ecroule(1989)’을 필두로 김흥수 화백의 유작에 대한 재평가도 새로운 전기를 맞이하고 있다.

8월 18일(토) 오후 5시에 구구갤러리(목동 775-18)에서 오프닝 행사를 마련하고 故 김흥수 화백의 생전의 삶과 철학을 이해할 수 있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이 전시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문화

더보기


연예 · 스포츠

더보기
'보람상조그룹’ 탁구팀 보람할렐루야, 고교랭킹 1위 박경태 입단계약 【STV 박란희 기자】보람상조그룹이 창단한 탁구팀 보람할렐루야가 고교랭킹 1위 선수를 영입하는 데 성공했다. 이번 계약으로 보람할렐루야의 경쟁력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탁구계에 따르면 경북 포항 두호고 탁구부의 박경태 선수가 보람할렐루야와 입단계약을 맺었다. 두호고 탁구부의 에이스이자 현재 고등부 전국랭킹 1위에 올라있는 박경태는 보람할렐루야의 전력 강화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두호고 탁구부는 4월 중고종별, 7월 전국종별, 8월 중고회장기, 9월 대통령기, 10월 전국체전, 10월 문광부장관기까지 올해 개최된 6개 전국대회를 모두 석권하며 탁구 명문으로 이름을 떨친 바 있다. 보람할렐루야는 보람상조그룹이 창단한 탁구팀으로 생활체육 선진화에 앞장서고 있다. 보람할렐루야는 지난달 26일 보람그룹 본사에서 울산광역시탁구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기도 했다. 이어 보람상조그룹은 지난 4~5일 열린 제23회 울산광역시장배 생활체육 탁구대회에도 후원사로 참여했다. 보람할렐루야는 2016년 10월 창단됐으며 △국민 건강증진을 위한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개최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 유소년 지원 및 공식 후원 △대한탁구협회 후원 △탁구 강습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