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6 (월)

  • 구름조금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3.8℃
  • 구름많음서울 30.6℃
  • 구름많음대전 31.2℃
  • 구름많음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6.8℃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8.6℃
  • 구름많음고창 28.0℃
  • 맑음제주 29.5℃
  • 구름조금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8.9℃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조금강진군 28.7℃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제 29.4℃
기상청 제공

문화

2018 파이팅 나라사랑 축제, 부산서 열린다

오는 14일 벡스코 오디토리움서 성대하게 막 올려

‘파이팅! 나라사랑축제 2018’이 울산과 부산에서 열린다.

FEBC극동방송이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극동방송 전국어린이합창단 600명을 포함한 전 출연진 800명이 펼치는 감동의 하모니를 이룰 것이다.

‘파이팅! 나라사랑축제 2018’은 광복과 통일을 노래하는 기쁨의 축제다. 이땅의 과거와 미래를 아우리는 역사의 현장에서 하나님이 보우하시는 대한민국을 노래하며, 뉴욕 카네기홀에서 극찬을 받은 전 출연진 800명이 선보이는 웅장하고 화려한 무대로 펼쳐진다. 


매년 광복절에 열리는 파이팅 나라사랑축제는 극동방송 전국 12개 어린이 합창단이 모여 노래와 춤, 퍼포먼스를 통해 다채로운 공연을 펼치며, 나라 사랑을 향한 뜨거운 함성을 외치는 통일과 화합의 장이다. 

이번 나라사랑축제는 울산과 부산에서 각각 한 차례씩 열린다.

축제는 오는 13일(월) 저녁 7시30분 울산 동천체육관과 14일 저녁 7시30분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막을 올린다. 

통일 대한민국을 염원하며 하나님을 찬양하는 축제의 자리에 많은 신도와 일반인들이 함께 할 것이다. 이 여름, 나라사랑축제를 향한 발걸음이 가장 의미있는 순간이 될 것이다.

이번 행사는 FEBC극동방송이 주최하고, 부산광역시·부산일보사·국제신문·부산mbc·KNN 등이 후원하며, 부산극동방송목회자문위원회, 운영위원회, 시청자위원회, 전속합창단일동이 주관한다. 공연문의 052-220-9000 울산극동방송, 051-759-6000 부산극동방송.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