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8 (금)

  • -동두천 25.7℃
  • -강릉 23.0℃
  • 맑음서울 26.2℃
  • 연무대전 25.6℃
  • 구름조금대구 29.1℃
  • 맑음울산 24.6℃
  • 연무광주 26.4℃
  • 박무부산 23.7℃
  • -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1.9℃
  • -강화 20.6℃
  • -보은 25.0℃
  • -금산 25.9℃
  • -강진군 26.4℃
  • -경주시 26.8℃
  • -거제 26.3℃
기상청 제공

정치

김재무, 광양시장 후보 지지율 오차범위 내 1위

정부여당 후보라는 장점 적극 어필해

더불어민주당 김재무 후보가 전남 광양시장 후보 지지율 조사에서 경쟁자인 무소속 정현복 후보에 아슬아슬하게 앞서가고 있다.

전남cbs와 남도일보 전남동부권 취재본부가 공동으로 지난 2일~3일 리얼미터에 의뢰해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민주당 김재무 후보가 42.4%로, 41.2%를 얻은 무소속 정현복 후보에 1.2p%차 오차범위 내에서 앞서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28~29일 순천kbs와 여수mbc가 공동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김 후보는 정 후보 38%에 4.4% 쳐진 33.6%의 지지를 얻은 바 있다.


하지만 김 후보는 전남cbs의 여론조사에서 오차범위 내이긴 하지만 지지율에서 미세하게 앞서나가며 승리에 대한 희망을 버리지 않고 있다.

김 후보는 집권여당 후보라는 점을 적극 어필하고 있다. 김 후보는 “정체된 광양으로 남느냐, 거대한 변화의 새로운 광양으로 뻗어 나가느냐”라며 자신이 당선되면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등에 업고 광양을 변화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공약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대선 당시 ‘용광로’ 선대위 출범 후 김재무 후보(당시 지역위원장)와 함께 첫 공식 방문지로 광양제철소에 방문한 바 있다.

김 후보는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과도 면담해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부가가치 산업 유치를 건의하기도 했으며, 민주당 지도부 광주·전남 최고위원회에 참석해 대통령 공약 실현을 촉구하기도 했다.



김 후보는 정부여당 후보라는 점을 가장 큰 강점으로 내세워 남은 기간 동안 유권자들의 마음을 파고들 예정이다.

이번 여론조사는 남도일보 전남 동부권 취재본부와 전남CBS가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 2일과 3일 이틀 간 광양시에 사는 19세 이상 성인 남녀 502명을 대상으로, 무선(70%) 가상번호 프레임·유선(30%) 무작위 생성 전화번호 표집틀을 통한 임의걸기(RDD, random digit dialing)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했다.

응답률은 8.8%(총 통화 5,732명 중 502명 응답. 무선가상번호 전화조사: 11.3%, 유선RDD 전화조사: 5.7%),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며 표본의 대표성 확보를 위해 2018년 4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성,연령,지역별 반복비례가중법(RIM, random iterative method)으로 통계 보정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 선거 여론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에서 참조하면 된다.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