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6 (화)

  • 맑음동두천 -3.6℃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2.0℃
  • 연무대구 2.5℃
  • 연무울산 5.7℃
  • 맑음광주 1.1℃
  • 박무부산 7.2℃
  • 맑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6.8℃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4.4℃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1.2℃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상조장례뉴스

상조서비스 상담전화, 전년대비 22.1% 줄어

2014년에 비해 1만건 감소…상조시장 안정화 영향

지난해 상조서비스 관련 소비자 상담이 전년 대비 22.1%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22일 발표한 ‘2018년 연간 소비자상담 동향’에 따르면 상조서비스 관련 소비자 상담은 7,428건이었다.

 

이는 전년도(2017년) 9,537건에 비하면 2,109건(22.1%)이 줄어든 수치다.

 

또한 2014년의 17,083건에 비하면 9,655(43%)가 줄어들었다. 이처럼 상담 건수가 줄어든 이유는 상조 시장의 혼란도가 줄어들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2014년 당시 상조시장의 혼란은 극에 달했다. 디에이치상조, 씨엠상조개발 등 15개 업체가 무더기 폐업하면서 소비자 상담 건수가 폭주했다. 특히 2014년 3월 상조업체들의 선수금 의무보전비율이 50%로 높아지며 이를 지키지 못한 업체들이 무더기로 폐업했다.

 

  

▲상담 감소율 상위 10위 품목 현황 (한국소비자원)

 

또한 몇몇 업체들이 해약금 지급을 미루면서 회원들의 애를 태웠다. 이 때문에 상조서비스 소비자상담은 2014년 17,083건에 달했고, 상담 다발품목 4위에 오를 정도로 혼란이 지속됐다.

2014년 혼란이 극에 달하던 상조 시장은 차츰 안정되면서 상조서비스 관련 상담 건수는 2015년 11,779건, 2016년 9,472건으로 꾸준히 줄어들었다.

자본금 증자를 위한 상조시장의 인수·합병이 활발하게 진행되던 2017년 9,537건으로 상담건수가 조금 증가했다가 지난해 7천건 수준으로 상담건수가 줄어들었다.

소비자원 관계자는 “소비자 상담 사유는 품질 관련, 계약해제·해지/위약금, 계약불이행·불완전이행, 청약철회 등의 순으로 많았다”고 말했다.
 

한편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김상조)는 지난달 25일 자본금 증자 시한을 앞두고 특별 조치를 위해 군소 상조업체들 위주로 상담을 진행했다.

 

공정위의 조치는 맞아떨어졌고, 당초 ‘상조대란’이 일어날 것이라는 우려와는 달리 ‘찻잔 속의 태풍’에 그쳤다.


남북평화의 하모니를 염원하는 제11회 수서주니어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 개최 남북평화의 하모니를 염원하는 제11회 수서주니어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가 개최된다.오디션을 통해 발굴된 청소년들로 이루어진 수서주니어오케스트라는 2008년에 창단하여 청소년오케스트라와 함께 수서청소년수련관을 대표하는 오케스트라로 매월 연습과 합주로 개개인의 재능을 성장케 하고 건전한 문화활동으로 사회구성원으로서의 조화로움과 인성함양을 꾀한다.정기연주회를 통해 청소년들의 재능을 발휘하여 사회구성원 및 지역주민에게 문화적 즐거움뿐만 아니라 음악적인 성장을 도모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2010년 해설이 있는 제2회 수서주니어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 2011년 숭례문 복원기원 국민 음악회 참여 등 특별공연으로 지역주민과 청소년들에게 문화적 공감을 위한 음악교류를 시도해 오고 있다.특히 이번 ‘남북평화의 하모니를 염원하는’ 제11회 수서주니어오케스트라 특별공연을 통해 자신의 재능을 발휘하여 세대간, 지역간의 문화공감을 형성하고 민족화합의 의미를 되새김과 동시에 이를 계기로 11월에 진행할 제16회 수서청소년오케스트라 연주회에서는 남북한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여 음악적 교류가 이루어지기를 희망해 본다.연주회 내용 혹은 관람 문의는 시립수서청소년수련관 홈페이지 또는 유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