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9 (목)

  • 흐림동두천 27.8℃
  • 구름많음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8.6℃
  • 맑음대전 28.6℃
  • 구름조금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6.8℃
  • 박무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8.3℃
  • 구름많음고창 27.9℃
  • 구름많음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7.8℃
  • 구름조금보은 26.6℃
  • 맑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6.6℃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 청소년자기도전포상제 생태탐험활동 은장캠프 실시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원장 이현주)이 6일부터 8일까지 청소년자기도전포상제 생태탐험활동 은장캠프를 실시하였다. 

이번 캠프는 청소년자기도전포상제에 도전하고 있는 청소년 110명이 참가하였다. 참가자는 2월에 청소년자기도전포상제를 운영하는 청소년 기관을 대상으로 공개모집하였으며 청소년교육문화공동체 미인 등 5개 단체가 선발되었다. 

참가자들은 조를 구성하여 수련원 주변 자연을 탐사하기 위한 목표 설정과 계획 세웠다. 탐사활동은 수련원의 토양, 나무, 곤충 동물 등 생태계탐사를 하였으며 탐사를 마치고 난 후 생태계지도를 만들고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생태계탐사활동은 참가 청소년들에게 자신이 정한 목표에 도전하고 성공하면서 도전정신과 성취감을 증진하고 자연환경에 대한 소중함을 배웠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날씨가 더워서 활동하는 데 많이 힘들었고 친구들과 같이 탐사 목표를 정하고 도전하면서 어려움이 있었지만 다 같이 힘을 모아 문제를 해결했을 때 너무 기뻤다고 밝혔다. 

청소년자기도전포상제는 만 9세~13세 청소년이 자기개발, 신체단련, 봉사활동, 탐험활동의 4가지 활동영역에서 일정기간 동안 스스로 정한 목표를 성취해가며 자신의 잠재력을 최대한 개발하고 삶의 기술을 갖도록 하는 자기 성장 프로그램이다.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 개요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은 국가에서 설립한 자연권 청소년 종합수련시설이다. 1998년에 준공했으며 부지 면적은 47만8300㎡, 연건평은 2만1000여㎡이다. 692명을 수용할 수 있는 76실 규모의 생활관과 10평, 13평, 18평, 26평 등의 가족 단위 수련의 집 45실을 갖추고 있다. 이 밖에 연수시설, 문화시설, 체육 시설 등 다양한 편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