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9 (금)

  • -동두천 3.4℃
  • -강릉 0.9℃
  • 흐림서울 3.5℃
  • 박무대전 2.4℃
  • 박무대구 1.4℃
  • 흐림울산 3.6℃
  • 박무광주 3.1℃
  • 구름많음부산 4.5℃
  • -고창 3.0℃
  • 흐림제주 5.5℃
  • -강화 3.9℃
  • -보은 1.8℃
  • -금산 1.1℃
  • -강진군 3.1℃
  • -경주시 3.1℃
  • -거제 6.3℃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한국청소년재단,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인정팔찌’ 캠페인 실시

(사)한국청소년재단(이사장 황인국)이 대학 OT, MT 시즌을 맞아 대학 내 문화 개선 캠페인의 일환으로 ‘인정팔찌’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5일부터 진행된 캠페인은 현재 공유 기부 사이트 쉐어엔케어를 통해 약 30만명 이상에게 공유되고 있다. 

‘인정팔찌’는 애드캠퍼스 페이스북 페이지 ‘대학의 모든 것’을 통해 학교 또는 학생회 단위로 신청하면 받아 볼 수 있다. 제작 비용은 한국청소년재단이 후원하며 개인 신청도 할 수 있다. 현재 명지대, 명지전문대, 백석대 청소년지도학과 학생회 등 10여개 학교에서 신청했다. 

최근 SNS를 통해 비뚤어진 서열 문화로 다양한 부조리가 드러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아직도 매년 신입생 환영회가 시작되는 이맘때가 되면 SNS에는 대학 내 강압적인 선후배 관계를 걱정하는 글을 흔히 볼 수 있다. 

이에 경찰청은 지난달 11일 신입생 폭행과 가혹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대학 신입생 대상 폭행이나 가혹행위의 집중 신고 기간 운영’ 및 ‘대학생 피해자와 경찰 수사팀 간의 핫라인도 구축’과 같은 내용이 담긴 ‘신학기 선후배간 폭행·강요 등 악습 근절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한국청소년재단 황인국 이사장은 “대학에서 시작된 잘못된 문화들로 인해 많은 사회적 문제가 생기고 있다”며 “특히 신입생 환영회 시즌에 강압적이고 서열화된 선후배, 동기간의 관계가 잘못된 음주문화로 나타나 많은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이런 캠페인을 통해 자유로운 의사 표현, 다름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자세, 상대방을 배려하는 문화가 하루빨리 정착되었으면 좋겠다”고 이번 캠페인의 취지를 밝혔다. 

한편 한국청소년재단은 2000년 최초 도시형대안학교를 설립하고 18세 선거연령 인하 캠페인, 청소년민주시민아카데미 운영 등 청소년 권익향상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비영리 단체다. 한국청소년재단은 (사)시민이만드는생활정책연구원, 애드캠퍼스와 공동으로 기획한 이번 ‘인정팔찌’ 캠페인을 시작으로 다양한 대학 내 문화 개선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5일 의암호서 카누 활용한 이색봉송 펼쳐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가 5일(월) 춘천에 입성해 강원도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국내 5개 권역(제주·안양·논산·고창·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그리고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발걸음을 시작했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봉송의 슬로건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같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다.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이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춘천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이용 가능한 ‘무장애’ 이동 수단과 지역 특색을 접목한 이색 봉송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성화는 의암호에서 카누를 활용한 봉송으로 푸른 북한강의 물줄기가 한곳에 모이는 물레길의 빼어난 절경을 소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여 국민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한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춘천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