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8 (목)

  • -동두천 -13.8℃
  • -강릉 -4.2℃
  • 맑음서울 -9.7℃
  • 박무대전 -10.7℃
  • 맑음대구 -9.8℃
  • 맑음울산 -5.2℃
  • 맑음광주 -7.0℃
  • 맑음부산 -3.6℃
  • -고창 -9.9℃
  • 제주 0.6℃
  • -강화 -12.1℃
  • -보은 -15.0℃
  • -금산 -14.3℃
  • -강진군 -6.8℃
  • -경주시 -10.4℃
  • -거제 -5.3℃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여객선 안전, 국민 눈으로 살핀다

연안여객선 안전을 꼼꼼하게 챙길 국민 점검단이 공식 출범한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8일(목) 여의도 해운빌딩에서 김영춘 장관 주재로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 출범식’을 개최하고, 총 15명(남 11명, 여 4명)의 감독관을 위촉한다고 밝혔다.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은 여객선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하기 위해 올해 처음 선발된 민간 현장점검단이다. 지난 1월부터 진행한 공개모집에 총 76명이 지원하여 약 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였으며, 올해 연말까지 11개월(‘18.2~’18.12)간 활동하게 된다. 

  이번에 선발된 15명의 감독관들은 선박안전 관련업종 종사자를 비롯하여 다양한 분야의 경력자들로 구성되었으며, 20대에서 60대에 이르기까지 전 연령에 걸쳐 있다. 

  이들 가운데에는 선박검사원으로 32년 간 근무하고 여객선 운항 심사위원으로 활동한 경력이 있는 지원자를 비롯하여 항해사 자격 소지자, 해사안전교육 강사 등 선박 전문가들이 다수 포함되었다. 

그 외에도 프리랜서 기자, 현장 안전진단 강사, 안전 관련 민간협회(국제통합안전협회) 이사장 등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해상안전 지키기에 동참하고 싶다는 강한 의욕을 보여 준 지원자들이 선정되었다. 

  이들은 위촉식 이후 즉시 활동을 시작하여 여객선 안전관리 실태를 직접 점검하고, 관련 자문회의에 참석하여 의견을 제시하는 등 감독관으로서의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여객선 안전관리 홍보대사로도 활동하며 여객선 안전수칙 등을 국민에게 알리는 데 앞장서게 된다. 

  새롭게 출범한 감독관 제도를 통해 국민이 직접 연안여객선 안전을 관리하고 정책 개선 논의에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국민 신뢰도를 높이고 수요자 맞춤형 정책을 실시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춘 장관은 위촉식 후 열린 간담회 자리에서 “오늘 위촉된 분들 모두가 투철한 안전의식을 가지고 여객선 안전 지킴이로 적극 활약해주실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여러분의 조언을 밑거름삼아 국민 눈높이에 맞는 여객선 안전관리 체계를 마련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할 예정이다.

2018 평창 성화, 1일 강릉 운산분교 방문해 ‘찾아가는 성화 봉송’ 실시 지구촌 최대의 겨울 축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밝힐 성화의 불꽃이 1일(목) 강릉시에 위치한 옥천초등학교 운산분교를 찾아 학생들에게 희망의 불꽃을 전달했다.이번 방문은 ‘찾아가는 성화 봉송’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이번 올림픽 슬로건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의 의미를 실현하고 올림픽 참여의 의미를 전달하기 위해 기획됐다.2018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성화 봉송 기간 중 휴식 기간을 활용해 총 13곳을 찾아 성화봉 체험 및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경남 의령의 여성 지적장애인 시설인 사랑의 집, 부안군 119소방서와 옥천군 다문화가족센터, 순창군의 노인복지센터 등을 방문한 성화봉송단은 운산분교를 끝으로 찾아가는 성화 봉송 프로그램을 마무리했다.성화봉송단이 이번에 방문한 운산분교는 16명의 학생이 재학 중인 작은 학교다.이곳은 2014년 학생 수 부족으로 폐교의 위기에 처하기도 했지만 강릉 지역 교사들의 모임인 ‘작은 교사회’ 주도로 학교 살리기 운동이 진행돼 통학 차량 등이 신설됐고 이후 전학생이 늘어 그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운산분교는 숲이 우거진 주변의 환경을 활용해 자연과 함께하는 친환경 교육 활동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