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9 (금)

  • -동두천 -4.7℃
  • -강릉 2.3℃
  • 구름많음서울 -2.5℃
  • 박무대전 -3.3℃
  • 박무대구 -2.5℃
  • 연무울산 1.0℃
  • 박무광주 -1.6℃
  • 연무부산 2.1℃
  • -고창 -2.3℃
  • 맑음제주 5.5℃
  • -강화 -5.4℃
  • -보은 -5.8℃
  • -금산 -5.7℃
  • -강진군 -0.8℃
  • -경주시 -1.0℃
  • -거제 1.7℃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평창 성화, 꽃과 호수의 도시 일산 방문

다음달 개최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밝힐 성화가 18일(목) 꽃과 호수의 도시 고양시를 빛내며 봉송을 마쳤다. 

제주도와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를 거쳐 수도권을 찾은 성화의 불꽃은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에서 봉송을 성공리에 마치고 꽃과 호수의 도시, 고양시를 찾았다. 

성화봉송단은 일산호수를 배경으로 주제광장과 일산문화공원을 달리며 고양시가 간직한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소개했다. 

성화의 불꽃은 화정역 문화광장에서 출발해 일산문화공원까지 시내 36.9km를 달리며 고양시민들과 함께 성화의 불꽃이 가진 열정과 희망의 메시지를 나눴다. 

고양시에서는 연예인, 체육관계자, 일반시민 등 다양한 사연을 가진 95명의 주자가 봉송에 참여했다.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리우 올림픽 ‘할 수 있다’의 주인공 박상영 펜싱 금메달리스트, 걸그룹 2NE1의 맴버 산다라박과 특유의 입담과 재치를 자랑하는 방송인 노홍철, 한류스타 슈퍼쥬니어 동해와 예성,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조해리 등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시각장애를 가지고 있으면서도 이에 굴하지 않고 장애인들을 지도하는 교사와 종합격투기 선수, 사회복지사, 의사 등 다양한 이들이 성화를 봉송에 참여해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란 이번 성화봉송 슬로건의 의미를 더했다. 

성화의 불꽃은 일산문화공원에서 진행된 지역 축하행사를 끝으로 봉송을 마쳤다. 

17시 30분부터 진행된 이날 축하행사는 승무 고양예술고등학교 아름드리무용단의 공연과 함께 치어리딩 공연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펼쳐졌다. 이 밖에도 성화봉송 프리젠팅 파트너사인 코카-콜라의 LED 인터렉티브 퍼포먼스가 행사장을 풍성하게 장식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이번 봉송은 꽃과 호수의 도시로 정평이 난 고양시의 아름다운 풍경을 세계에 소개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며 남은 봉송 기간 동안에도 지역의 특징을 보여줄 수 있는 봉송을 통해 대한민국을 세계에 알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은 유튜브에서 실시간으로 중계된다. 시청을 원한다면 유튜브에서 ‘성화봉송 생중계’를 검색하면 된다.

대한체육회, 평창동계올림픽 경기입장권 2만2천장 구매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평창동계올림픽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12억원 상당의 올림픽 경기 입장권 2만2천장을 구매하여 체육단체에 일괄 보급하였다. 또한 참관단 수송 관련 차량 운행도 같이 진행하여 경기 관람을 지원할 예정이다.대한체육회에서 구매한 2만2천장의 올림픽 경기 입장권은 비인기 종목 위주의 입장권으로 314개 체육단체(광역 시·도체육회, 기초 시·군·구체육회 및 회원종목단체)에 보급되었다. 아울러 참관단 수송 관련 차량 운행도 같이 진행하여 체육인들을 비롯해 국민 모두가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또한 동계올림픽 분위기 붐업 조성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6개월간 시·도(시·군·구)체육회 및 회원종목단체 간담회 및 다짐대회 등을 통하여 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해 체육인들의 역할에 대하여 강조하였고 지난해 9월 추석 명절 연휴기간을 맞아 귀성객 대상 평창 홍보활동을 진행하였으며 체육인 자원봉사자 모집·배치를 통하여 올림픽 홍보 강화에 힘쓰고 있다.이처럼 대한체육회는 20여일 앞으로 다가온 평창동계올림픽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한 다각적인 지원으로 전 세계인이 서로 소통하고 화합할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