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8.2℃
  • -강릉 -11.5℃
  • 맑음서울 -15.1℃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0.2℃
  • 맑음울산 -9.0℃
  • 구름많음광주 -10.1℃
  • 맑음부산 -8.7℃
  • -고창 -10.9℃
  • 제주 0.1℃
  • -강화 -17.1℃
  • -보은 -18.9℃
  • -금산 -16.2℃
  • -강진군 -11.7℃
  • -경주시 -10.4℃
  • -거제 -6.6℃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시도교육감協 "유치원 영어수업 금지·교내 휴대폰사용" 제안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가 유치원의 방과후 영어수업 금지와 초중고생 교내 휴대폰 사용 자유화, 상벌점제 폐지를 교육부에 제안하기로 했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협의회)는 11일 정부 세종컨벤션센터 1층 중회의실에서 2018년 첫 총회를 열고 정상적인 유치원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공교육 정상화 촉진 및 선행교육 규제에 관한 특별법' 개정 제안 등 13개 안건을 의결했다.  

 우선 협의회는 선행학습을 금지하고, 공교육 과정이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하는 '공교육 정상화 촉진 및 선행교육 규제에 관한 특별법' 적용 대상에 유치원을 포함시키는 개정안을 교육부에 제안하기로 했다.

 협의회가 교육부에 제안한 개정안에는 3월부터 초등학교 1·2학년 영어 방과후 수업이 금지되는 만큼 유치원에서도 영어를 별도로 가르치면 안 된다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 협의회는 "유아의 발달 단계에 맞는 교육, 초등 교육과정과의 연계, 유치원 교육과정의 정상적 운영을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2014년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공교육 정상화 촉진 및 선행교육 규제에 관한 특별법' 제정 당시 초등학교 1·2학년 영어 방과후 학교 과정을 2018년 2월28일까지 선행학습 금지 예외 대상으로 규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3월부터 초등학교 1·2학년 영어 방과후 학교 과정은 선행학습 금지 대상이 된다. 

 협의회는 이날 학생의 학교생활을 규정하고 있는 '초·중등교육법 시행령' 제9조 개정도 교육부에 제안하기로 했다. 협의회가 제안한 개정안에는 서울·광주·경기 등 일부 진보 교육감들을 중심으로 추진 중인 교내 휴대폰 사용 허용과 상·벌점제 폐지가 포함돼 있다. 교육자치와 학생 인권을 보장한다는 취지다.

 한편, 이재정 협의회장은 새해 인사말을 통해 "촛불로 다시 쓴 민주주의를 교육과 학교로 이어가 교육자치와 학교 민주주의를 완성하고, ‘교육다운 교육’, ‘학교다운 학교’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스토리디자인, 어린이작가 출판기념회 성황리 개최 주식회사 스토리디자인(대표 이경애)이 서울시 창업디딤터에서 100여명의 어린이 작가 및 가족과 함께 ‘어린이작가 출판기념회’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사회를 맡은 전양영 스토리디자인 연구소장은 “이번 행사는 창작교육의 일부이며, 창작의 연장으로 어린이작가들에게 성취감, 자존감을 높여주어 자신감 있게 독서와 창작 활동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동기화하기 위한 자리다”고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이번 출판기념회에는 협력 교육원을 통해 일정 기간 동안 자신의 책을 완성한 어린이작가들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우수작품상과 어린이 명예작가 위촉장 수여식, 책 낭독회 등의 순서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로 이뤄졌다.이번에 참여한 스토리디자인 어린이작가들은 다른 작가들과 서로 작품을 공유하며 격려와 칭찬을 주고 받는 시간을 가졌다. 또 책을 완성해나가는 과정에서 느낀 감정도 함께 공유하며 또래들의 창작문화를 즐겼다.행사 내내 어린이 작가들과 부모님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진행되었는데, 특히 어린이작가들이 작가로서의 다짐과 포부를 밝혀 여전히 견고한 창작의 가치를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특히 이번 출판기념회에서는 우수한 작품들이 해외로 수출되거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