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7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연예·스포츠

[유로2016]네덜란드, 32년 만에 본선행 실패…벨기에, 랭킹1위 등극

  • STV
  • 등록 2015.10.15 09:38:03
  • 조회수 1041
【stv 스포츠팀】= 기적은 없었다. 네덜란드의 2016 유럽축구선수권(유로2016) 진출이 결국 무산됐다.
 
네덜란드는 14일(한국시간) 암스테르담에서 열린 유로2016 A조 예선 최종전에서 체코에 2-3으로 패했다. 4승1무5패(승점 13)가 된 네덜란드는 조 4위에 머물면서 내년 여름을 쓸쓸히 보내게 됐다.
 
네덜란드 없는 유로 대회가 열리게 된 것은 1984년 프랑스 대회 이후 32년 만이다.
 
반드시 승리가 필요했던 네덜란드는 전반에만 두 골을 내주며 크게 흔들렸다.
 
어수선한 분위기가 지속되던 후반 21분 방점을 찍는 사건이 벌어졌다. 프리킥 상황에서 수비에 가담한 공격수 로빈 판 페르시의 자책골이 나왔다. 판 페르시의 머리에 맞은 공은 그대로 네덜란드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네덜란드는 훈텔라르와 판 페르시의 만회골로 따라 붙었지만 승패를 뒤집지는 못했다.
 
A조 3위 자리는 터키에 돌아갔다. 아이슬란드와 만난 터키는 후반 44분 셀추크 이난의 그림같은 프리킥 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5승3무2패(승점 18)가 된 터키는 3위 그룹 중 가장 빼어난 성적(같은 조 최하위팀과의 맞대결 전적은 제외)을 올리면서 본선 직행의 행운을 누렸다.
 
벨기에는 이스라엘을 3-1로 제압했다. 이번 승리로 벨기에는 다음달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 등극이 확정됐다.
 

유형근 시인, 첫 시집 『사랑이 길을 묻거든』 펴내 “시집 펴내기, 두려움과 설레임이 공존하는 작업” 【stv 김호승 기자】= 유형근 시인의 시집『사랑이 길을 묻거든』.이 시집은 유형근 시인의 작품을 엮은 책이다.크게5부로 나뉘어 있으며 책에 담긴 주옥같은 시편들을 통해 독자들을 시 세계로 안내한다. 유형근 시인의 첫 개인 시집『사랑이 길을 묻거든』(도서출판 열린동해 펴냄)이 출간됐다.유형근 시인의 시집은 가을을 맞아 시집을 찾는 독자들과 문단의 관심을 끌고 있다. ▲유형근 시인, 첫 시집 '사랑이 길을 묻거든' 표지유형근 시인은 첫 시집 출간에 대해“생애 첫 시집을 내면서 두려움과 설레임이 공존하는 것 같다”며 기대 반 우려 반으로 독자들의 반응에 대한 초조한 심정을 말했다.유형근 시인은 등단한지 햇수로4년 째 되는‘기성 시인’이다.그는 시를 전문으로 쓴다기보다는 본래 개인 사업을 하면서 틈틈이 시를 써 온 것으로 알려졌다.이때문에 문단과 독자들 앞에 이렇게 첫 시집을 내놓으면서 두려움과 설레임이 교차하고 있는 것은 당연한 것인지도 모른다.유형근 시인은 이미 지난2014년'징검다리'란 작품으로'다시 올 문학'으로 부터 시 부문의'신인문학상'도 수상한 경력이 있다. ▲ 유형근 시인, 첫 시집 '